:+: Say to U :+:



인생이란 게임이다.
이 게임에서 나는 체스판위에서 움직여지는 병정일까?.. 퀸일까?..
아니면 말들을 움직이는 게이머일까?


사진 : 오래전의 나.

'Converse > Essay'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시간이 흐른뒤..  (3) 2007.07.07
Rainy Rose II  (0) 2007.03.12
Change : Chance  (0) 2007.03.01
Goodbye 'Hitel'  (2) 2007.01.30
Love is...  (4) 2006.12.30
인생은 게임이다.  (0) 2006.12.07
이런 날이면 생각나는..  (0) 2006.12.01
나는 청개구리...  (0) 2006.11.29
만취.. 막차..  (0) 2006.11.27
나에게 날개가 있다면...  (0) 2006.11.26
가끔은 하기 싫어도 해야하는 일이 생긴다..  (1) 2006.11.23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