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오랜만에 아야진 바다에서 실컷 물놀이를 즐기다 출출해진 배를 채워줄 맛집을 찾아 생선구이골목으로 향했습니다.

이곳에는 꽤 유명한 생선구이집들이 있는데, 그중 1박 2일 촬영으로 유명해진 갯배 생선구이는 화제로 영업을 하지 않더군요.

저야 88생선구이를 목적지로 설정했기 때문에 주저없이 이곳으로 ㄱㄱ!!




메뉴는 대부분이 드시고 계신 생선모듬(1인 12,000원)을 주문했습니다.

다양한 반찬들과 함께 시레기국까지 등장했는데, 전체적으로 무난한 맛이였으며, 특히 오징어젓갈은 직접 만드는 것이라 별도로 판매까지 하더군요.




그리고, 숯불과 함께 등장한 생선들은..

초벌로 구워져 나와 바로 먹을 수 있는 다른지역의 생선구이와는 달리 싱싱한 생물로 주더군요. 

특히 이곳의 생선은 냉동이 아닌 어판장에서 당일 구입한다고 해서 좋았어요..




생선의 종류는 고등어, 꽁치, 오징어, 가자미, 메로, 임연수, 황열갱어, 도루묵, 삼치, 양미리가 나왔습니다.

꽤나 푸짐한 88생선구이의 생선 종류는 계절에 따라 조금씩 틀려질 수 있다고 하네요.




생선은 서빙하시는 분들이 돌아다니면서 구워주셔서 그냥 가만히 앉아 기다리기만 하면 되는데..

후기로 불친절하다는 말이 많아 걱정했지만, 손님이 뜸한 엇박자 시간이라 그런지 꽤 친절하게 생선종류를 설명해주시면서 뒤집어 주시더라구요. ^^;




구워주시는 대로 생선을 하나둘씩 먹다보니 어느덧 포만감이...

부산의 생선구이도 가격대비 굉장히 만족스러웠지만, 속초의 88생선구이도 만만치않게 괜찮아요.

물놀이로 소진된 체력이 어느덧 완충! ㅋㅋㅋ


참고로 88생선구이는 1호점과 바로뒤 2호점이 있어 예전보다 기다리는 시간이 많이 줄었고, 주차장도 별도로 준비되어 차를 가지고 가는 분들도 부담없이 주차할 수 있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도 속초시 금호동 | 88생선구이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 +0



감천동의 야경을 촬영하고, 출출한 배를 채우고자 가까운 자갈치 시장의 생선구이를 먹으러 갔었습니다.

골목내에 여러집이 있었는데, 늦은시간임에도 유독 이집에는 손님이 끊임없이 들어가길래 들어가본 '부산횟집'을 소개합니다.




입구에서부터 여러종류의 생선이 노릇노릇하게 끊임없이 구워져 식욕을 엄청 자극하더군요.




자리에 앉아마자 고민없이 생선구이정식(7,000원)을 주문했는데, 생선은 여러가지중 고를수 있어서 갈치와 가자미를 선택했습니다.

그리고, 반찬과 해장국(선지해장국인데 취향에 따라 선지를 빼주기도 합니다.)이 셋팅~




짜잔.. 어른 손가락보다 두꺼운 갈치 3토막과 가자미!!

서울에서 7,000원에 국산 먹갈치를 이렇게 먹기 힘든데, 생각보다 많이 나오더군요. ㄷㄷㄷ

별도의 양념없이도 간이 딱 맞는 통통한 갈치살을 발라 밥위에 올려넣고 한입~ ^^




같이 나온 가자미도 부드러운 살이 괜찮았습니다.

와이프는 끊임없이 "맛있다! 맛있다!"를 연발하며 허겁지겁 먹었고, 저 역시 " 가격대비 최고 " 라는 생각이 들었던 곳입니다.

비싼 음식은 아니지만, 한끼의 식사로 충분히 괜찮았어요. 



 부산여행 리뷰 : http://goo.gl/xeklp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광역시 중구 남포동 | 부산횟집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 +0

금요일 저녁.. 퇴근후 부지런히 건대 자린고비를 다녀왔습니다.
이 곳은 우마이도, 콩불이 있는 골목에 있어 가기전까지 콩불, 우마이도에 눈길이;;;
막상 들어간 실내는 생선구이집의 이미지와는 달리 밝고 아기자기한 인테리어 + 친절한 사장님(?)이 손님을 반기시더군요.


주문하기도전에 셋팅이 된 계란찜과 반찬들..
무엇을 먹을까 생각하다 갈치조림(7,000원)과 고등어구이(6,000원)을 주문


고등어 구이입니다. 정말 가격대비 살이 꽉 차있는게 양이 꽤 많아요.
적당히 간이 잘 배여있는 고등어가 잘 구어져 먹기 딱 좋은 맛.


갈치조림은 무난한 맛입니다.
개인적으로 매콤하고 칼칼한 맛을 좋아해서인지, 무의 단맛이 배여있는 갈치조림은 정말정말 무난한 느낌..
* 전 밥 반찬보다는 술안주 스타일의 조림을 좋아하는 것 같아요. -_-;
역시나 고등어와 마찬가지로 두덩이 있는 갈치는 살이 꽉 차있습니다.

조가 들어간 공기밥도 일반 식당 공기밥보다 많이 꽉꽉 눌러담아 생선과 함께 배부르게 먹고, 친절한 사장님때문에 기분까지 좋았던 자린고비였습니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광진구 화양동 | 자린고비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