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마들역에 집이 생겨(^^;) 인테리어 작업하러 갔다 출출해져서 주변에서 폭풍 간식 4종세트!를 구입하였습니다.

4종세트는 꿀단지 닭강정, 아딸 떡볶이, 옛날 왕만두와 본가 김밥이에요.

 

 

 

4종세트중 가장 고가인 닭강정은 구입한 곳이 본점이라는데 반박스(6,000원)에 순한맛 반, 마늘간장맛 반. 이렇게 주문했습니다.

(순한,매운,간장,후라이드중 2가지 선택가능)

 

 

 

마들역 1번 출구를 기반으로 후다닥 구입한 12,000원의 만찬입니다..

 

 

 

한줄에 1,000원짜리(요새 천국도 1,300원인데..) 김밥과 2,000원짜리 아딸의 밀떡 ^^;

 

 

 

3,000원에 5개.. 고기만두2, 김치만두3으로 선택했는데..

무난하니 먹을만했어요.

 

 

오늘의 하일라이트는 바로 이 닭강정..

마늘간장 닭강정은 베스트였답니다.

따끈할때 먹으면 너무 짜지도 않고 적당한 소스에 눅눅하지 않고 바삭한 닭튀김이 굳!!

이 곳은 다음에 제대로 리뷰해야할듯해요. ㅎㅎㅎ

 

12,000원의 군것질 투어로 지금 완전 배터지고, 졸립고.. ㅠ.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노원구 상계9동 | 마들역 7호선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 +0

 

 

이번 사건은.. GS25에서 컵밥을 안팔아서 시작되었습니다.

한참을 고민하다 결국 선택한게 '푸라면' 2개;;;

 

 

 

끓여먹으려다보니 '에이 귀찮아.. 그냥 컵라면 살껄 -_-;'이라는 후회가..

결국 예전 회사에서 야근하면서 전자렌지를 이용해 라면기에 끊여먹던 그 맛이 생각나 도전!! (이러다보니 결국 카메라도 등장 -_-;;)

 

 

 

보글보글보글보글...

 

 

 

완 to the 성!!

하지만, 차가운물에서 시작하다보니 예전 그 맛은 안나더군요..

만약 정수기의 뜨거운물로 끓이기 시작하면 면발이 환상적으로 쫀득거렸을텐데.. 냉온겸용 정수기라는 신 문화에 혜택을 받지 못한 집안 사정상 일반 라면과 같은 퀄리티로 완성....

 

맛도 그냥 끓인 것과 같습니다.

 

 

 

한개로는 양이 약간 부족하고, '끓인 것과 맛이 차이가 날까?' 라는 생각에 이번엔 냄비에 끓이기 시작..

 

 

 

결론은.. 똑같습니다. -_-;;

다만 전자렌지 라면을 먹어 마이크로웨이브로 인하여 초능력이 생길 것 같은 느낌만...

에잇.... 결국 설겆이만 늘어나버린 잡다한 리뷰였습니다..

 

 

* 전자렌지에 끓인 라면의 장점

- 뜨거운물로 시작하면 라면 면발이 쫄깃쫄깃해져 맛있다.

- 설겆이가 간편

 

* 단점

- 초능력이 생길 수 있다.

- 전자렌지 전용 용기가 아니면 각종 유해물질도 덤으로 얻을 수 있음.

 



Comment +85

  • 이전 댓글 더보기
  • ㅇㅁ.. ` 2012.05.25 20:35

    전자렌지에 야채를 데쳐도... 콜레스테롤이 나온다는데.....
    라면은 어떨지...

  • 박사 2012.05.25 20:53

    아!! 그리고 똑같이 끓인 물을 식히면 끓인 물은 금방 식는데
    렌지로 데운 물은 마이크로웨이브파의 에너지가 다해서 분자운동이 멈출때까지 계속 끓는다는거...

    날카로운 분자운동을 하는 불분자가 체내에 들어가면 어떨까요?....

    물론 물이 아닌 수분이 있는 빵이나 밥같은 음식은 경우가 좀 다릅니다.
    날카로운 물분자의 운동을 음식물이 많이 상쇄시켜주니까요...

    • asd 2012.05.26 02:47

      실험을 하려면 똑같은 조건에서 해야지요
      가스렌지용 금속용기와 전자렌지용 내열유리의 열 전도율이 다른데 당연히 식는 속도가 다르지요.

  • 박사 2012.05.25 21:08

    전자렌지에 데워진 물은 달궈진 철판 위에 떨어진 물같이 분자운동이 아주 날카로운 궤도로
    지그재그로 찌르듯이 움직이는데 반해
    끓인 물의 분자는 부드러운 곡선을 그리듯이 대류 운동을 합니다.

    끓인 물과 렌지로 데운물에 녹차 티백을 넣고 마셔보면 끓인 물은 뜨겁지만 목넘김이 부드러운데,
    렌지로 데운 물은 불어서 식혀 먹어도 뜨거운 느낌이 아닌 입술과 혀를 찌르는 듯한 느낌이 납니다.

    끓인 물과 마이크로웨이브파로 강제로 분자운동을 시킨 물은 분명히 다릅니다.

  • 님들아 2012.05.25 21:29

    님들아

    설겆이X ->설거지
    전자렌지X 가스렌지X -> 전자레인지, 가스레인지
    컵라면 살껄X -> 컵라면 살걸..

    이것은 온라인 용어도 아니고, 무지임을 반성하시어
    바른 말 고운 말을 사용합시다.

    • 너도좀 2012.05.25 23:41

      너님도 어문규정을 지켜야 할 것 같습니다

      바른 말 고운 말을 사용합시다. X
      바른말 고운말을 사용합시다. O

    • 지적질은 똑바로 2012.05.26 01:07

      바른 말, 고운 말에서 바른 말은 띄어쓰기에 따라 '바른말'과 '바른 말' 두가지 의미가 다르므로 여기서는 바른 말이 맞고, 고운 말은 '고운말'이라는 단어가 없으므로 고운 말이라고 띄어서 써야 함. 지적은 똑바로

    • ㅇㄻㅇ 2012.08.31 20:23

      설거지가 설겆이였던 시절이 있기 때문에 어느쪽을 쓰더라도 크게 문제되지 않습니다. 제대로 알면 고치면 되지만 모른다고 전혀 문제되지 않다고 봅니다.

      렌지는 range라는 단어에서 온 것이기 때문에 렌지 랜지 레인지 래인지 어느쪽을 써도 상관없습니다. 물론 규정되었다곤 하지만 그래도 외국어기 때문에 그렇게 문제되지 않습니다. 초코렛 초콜렛 쵸콜릿 등등 이런 말은 편한 대로 쓰는 게 좋습니다.

      살껄이라는 말도 마찬가집니다. 애초에 꺼야꺼야할꺼야라는 노래도 있듯이 꺼야라는 말이 더 귀에 익숙하고 그렇게 적는 게 자연스러운 것이 사실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필요없는 지적인 것 같습니다.

      표준어라는 것은 사람들의 쓰임에 따라서 매년 확장되고 바뀝니다. 언젠가 렌지라는 단어와 ~할꺼다라는 말을 표준어로 넣을 지도 모릅니다. 그 기준은 사람들의 쓰임에 있겠죠. 사람들이 모두 표준어만 사용하고 지킨다면 표준어는 변하지 않겠죠. 그러니깐 표준어가 세월에 따라서 자연스럽게 변하듯 사람들의 맞춤법도 자연스럽게 쓰고 이해하기 편한대로 놔둬도 문제가 없다고 생각합니다.

      '무지'가 아니라 '다름'이라고 생각합니다. 누구나 배우지 않은 것은 모릅니다. 배웠다해도 중요하지 않은 것들은 잊혀집니다. 댓글 다신 분이 만약 경영을 전공했다면 수학전공자가 생각할 때는 수학에 무지한 것이라고 보여야할까요? 무지한 게 아니라 다른 것이 되겠죠.

      이런 세세한 맞춤법까지는 '기본'에 해당하지 않습니다. 어느 정도의 선을 지키기만 하면 되는 거죠. 그 선 자체도 개인적으로 정할 수 있는 것이구요.

  • 라면 렌지에 끓여먹은사람 2012.05.25 21:50

    돈벌면서 10만냥 짜리 전자레인지 get 포스팅글처럼 해먹어봤는데 괜찮더라고요.

  • 유전자 변형 2012.05.25 22:55

    micro wave ---> 식품의 유전자 변형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주의 하세요..
    불에 달구는 것이 고전적이지만 제일 안전한 방법입니다.
    (믿지 않는 분들까지 설득시키고 싶지는 않음. 그냥 쳐 드시길...)

  • 2012.05.25 23:10

    병원에 장기 입우너해 계신 환자 보호자나 간병인분들이 전자렌지 라면 끓이기에는 완전 도사

  • 무식한.. 2012.05.26 01:34

    음식을 안 익히고, 생으로 먹으면 현대인의 질병 중 80%가 없어진다는걸 모르냐?
    전자렌지가 뭐..?

  • 저기요 2012.05.26 02:46

    아니 그렇게 건강생각하시는 분들이 라면은 꼭 드셔야하나요? ㅋㅋㅋㅋㅋ 환경호르몬은 따지시고 라면안에 들어간 안좋은 화학물질들은 생각 안하시네요 ^^

  • acesc 2012.05.26 08:37

    차가운 물이 아니라, 뜨거운물에 라면넣고 전자렌지에 1분하고서 돌린 뒤에 라면을 젓가락으로 위로 들어다 놨다하면서
    공기중에 식혀주고, 다시 넣어서 1분 작동(정격용량에 따라 상이)해놓으면 면발이 겁나 탱탱해지고, 맛은 쫄깃쫄깃함~

  • 백혈 2012.05.26 08:40

    불로 요리해야 됩니다. 뭐든지 차게해서 안먹다보니 전자렌로 뭐든지 대워먹는생활습관다 성덕바우마군이 앓았다는 만성골수성백혈병이 왔지요. 단언할수는 없지만 병은 생활속에서 오는거니까요 선택은 여러분에게...좀더 젠자렌지에 유해성에 관심을 가져보세요...

  • 설겆이 2012.05.26 09:50

    단, 우리말 큰사전 (한글학회)에는 '설겆이'가 표준어로 되어있습니다. 그러나 현 맞춤법으로는 '설거지'가 바릅니다.

  • ^^ 2012.07.24 20:45

    전자렌지가 유해하다고 과학적인 입증이 된 사실은 없습니다

    그저 몇몇 찌라시와 괴짜들이 만들어낸 헛소문이 이리저리 괴담을 만들어 낸 것 뿐입니다

    저는 전자렌지가 위험하다고 하시는 분들은 전자파가 득실거리는 모니터 앞에서는 어찌 계시는지 참 궁금합니다

    조금만 노력하면 진실을 알 수 있는 이 좋은 시대에 그저 가만히 보이는 것, 들리는 것 만 믿는 분들이 계시다는게 안타깝네요...

    • ㅇㄻㅇ 2012.08.31 20:27

      위험할 수 있습니다.

      고깃집에서 직화로 굽는 것이 발암물질을 발생시키듯, 음식이든 용기든 화학적으로 변할 만큼의 에너지가 가해지면 장담할 수 없습니다. 전자렌지는 분자단위로 물질을 흔들어놓기 때문에 더욱 조심해야하는 것입니다.

      전자파 자체가 위험하다는 게 아니라 전자파가 물질을 화학적으로 변형시킬 경우가 위험하다는 말이겠지요. 마치 플라스틱은 끓는 물에 넣으면 안되는 것처럼요.

  • ㅋㅋㅋㅋㅋ 2012.08.03 23:38

    대체 무슨 헛소리 들이 이리 난무하지?
    마이크로웨이브로 물을 끓이면 물분자의 파동이 다르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애초에 기화되는 결과는 같은 현상이라 물분자와는 아무 관계가 없습니다요 주워들은 젖문가 양반들.
    물질의 기초구조물이 중간자 파동에 의해 조직운동과 다른 형태의 운동을 하게되면 구조물 자체가 붕괴되어 성질이 변하는데 무슨 마이크로웨이브와 일반 산소연소가 분자의 운동방법을 다르게 한다는거얔ㅋㅋ
    찌라시 주워서 헛소리를 지식삼고 있거나, 물리학에 아무 관심이 없거나.

    모르고 멋대로 이야기 쓰고 타인들 에게 엉뚱한 헛지식 넣어주지 맙시다 좀.

  • 뭐야여기 2012.10.07 01:31

    라면 끓이는법보러왔다가 무슨 과학시간도아니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뭐분자어쩌구가왜나와 지금 전자렌지에 끓여먹고왔고만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결론은

    물넣고 스프넣고 건더기넣고 전자렌지 4분돌리고 끄내서 라면투하 다시 4분돌리면 댐

  • 이용 2013.03.13 09:20

    몇분 돌려야 되요?

    • 뜨거운 물을 넣었다면 취향에 따라 1분 ~ 1분 30초
      차가운 물을 넣었다면 2분 ~ 3분이면 될 듯 합니다.

  • 성지순례 왔습니다~

  • ㅉㅉ 2013.11.26 20:49

    아니그냥평범하게 끓여먹어 사람들아

  • astra317 2014.02.06 19:49

    몇분간 돌리면 될까요?

  • - 2014.02.14 12:13

    설겆이 아니고 설거지

 

 

범죄와의 전쟁을 보다 이 장면에서 순간 참을 수가 없어 편의점으로 달려갔습니다. -_-;;

 

 

 

방금 사온 따끈따끈(응?)한 크림빵입니다.

 

 

 

이 크림빵에는 '그리운 크림'이 16.3%나..

그리운 크림이 도대체 뭐지?

 

 

 

2009년에 판매량 15억개가 돌파되었으니 지금은 훨씬 더 많이 팔렸다고 합니다.

뉴스 기사를 보니 이 크림빵이 맛있는 이유는 일반 제품과 다르게 낮은 온도에서 굽는 저온 제법으로 만들어 식감이 더 쫄깃하고 구수해서라고 하는데, 전 이 것보다는 투박한 외모속에 감춰진 달콤하고 부드러운 크림때문이라고 생각됩니다.

 

 

 

바로 이 크림이..

수많은 프랜차이즈 빵집의 좋은 재료만을 쓴다는 생크림에 비해 훨씬 더 땡기는 존재같아요. ㅠ.ㅠ

어렸을때부터 익숙해져서 직접 먹어보지 않아도 어떤 맛인지 몸이 기억한다고 해야할까요?

오랜만에 먹어본 '크림빵'은 또 다른 베스트셀러 '보름달'과 함께 저에겐 가장 맛있는 빵으로 계속 기억될 것 같습니다.

 

 

 

역시 하정우는 먹는 연기의 神.. ㄷㄷㄷ

 



Comment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