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더운 여름..

지친 몸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차를 몰아 망우리고개에 있는 서옹메밀막국수를 찾았습니다.




넓은 홀임에도 불구하고 엄청나게 많은 인원과 정신없는 실내에 겨우 앉아 막국수(7,000원)을 주문하고 면수와 반찬을 한컷!!

며칠전 평일에 왔었을때도 많은 사람이 있긴했지만, 주말에는 아수라장이네요. ㄷㄷ




그래도 회전율은 빨라 막국수가 등장했습니다.

시원한 육수에 꽤 많은 양의 국수가 잘 말려있었는데, 얼마전에 먹었던 비빔막국수보다 이게 더 괜찮더군요.

* 폰카로 촬영한거라 실제 비주얼보다 조금 못하게 나왔어요;;




두그릇중 하나만 사진을 위해 가위로 반을 잘라봤습니다.

막국수 제대로 하는 집에서는 면이 뚝뚝 잘 끊어져 가위로 자르지 않아도 먹기 부담없거든요.




일단 폭풍흡입..

맛은 시원하고, 면발도 직접 반죽을 한 것이라 식감이 매우 좋습니다.

끊임없이 손님들이 밀려들어오는것을 보면 여름엔 역시 시원한 냉면이나 막국수구나~ 라는 생각을 하게 되었고, 군생활을 춘천부근에서 하면서 수없이 많이 막국수를 먹어봤는데.. 웬만한 춘천에 막국수집보다 이곳이 더 낫다라고 할 수있습니다.


다만 육수에서 스프맛(?)이라고 해야하나 독특한 맛이 나는데 제 개인적으로는 매우 만족스러운 맛이였지만, 사람에 따라 편차가 있을듯해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구리시 교문1동 | 서옹면옥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 +0

 

 

무지막지한 더위로 지친 저녁.. 지나가다 '아 저걸 먹으면 속까지 시원하겠다!' 라는 생각에 봉평산골메밀촌을 다녀왔습니다.

 

 

 

메밀촌이라 막국수만 있는줄 알았는데, 대부분 고기와 함께 국수를 드시고 계시더군요.

궁금해서 저건 뭔가요? 라고 물어보니 '주물럭 청국장'이라는 메뉴라고 설명을 해주셔서 호기심에 물막국수와 주물럭 청국장을 주문..

 

 

 

메밀면수와 기본 반찬 세팅이 된 후에

 

 

 

주물럭 청국장이 나왔습니다.

부추(?)에 국내산돼지로 만든 주물럭이 있는 이 메뉴는 1인분도 주문이 가능하더군요.

 

 

 

지글지글지글지글... 맛있게 익어가는 주물럭.. ^^

 

 

 

고기가 익어가는동안 청국장도 등장..

진하고 구수한 청국장향이 오랜만에 맛봐서 그런지 참 좋더군요.

 

 

 

드디어 고기가 다 익어 시식..

주물럭은 조금 양념이 더 되어있었으면 좋았을텐데 청국장을 함께 먹어서인지 가격대비 꽤 훌륭 ^^

 

 

 

 

 

두번째 메뉴인 물막국수는 냉면과는 달리 면발이 탄력적이지 않고 부드럽기 때문에 가위로 자를 필요가 없고, 자극적이지 않아 시원하게 후루룩 먹기 좋았답니다.

 

하지만, 냉면과는 달리 조금 심심한 맛이 막국수에 익숙하지 않아서인지 아쉬웠어요.

그래도 국물까지 시원해서 더위가 기승인 지금같은 시기에 적당한 메뉴라고 생각했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성북구 석관동 | 봉평산골메밀촌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