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더운 여름 시원하게 먹을 수 있는 면요리(또는 면이 들어가는) 음식들을 모아봤습니다. ^^

 

 

 

강남역 아소산 : http://v.daum.net/link/29442013?CT=WIDGET

강남역에 위치한 아소산은 시원새콤하면서도 진한 육수에 탱탱한 우동 면발이 들어가있는 냉우동으로 한번 먹어보면, 다시 찾게되는 독특한 우동입니다. 아삭하게 씹히는 야채와 달콤한 계란말이를 면과 함께 먹으면 정말 맛있어요.

 

 

 

선릉역 마담밍 : http://say2you.tistory.com/329

무한 리필 면에 이끌려 간 마담밍은 매콤하면서도 칼칼한 짬뽕을 시원하게 먹을 수 있는 것이 장점..

항상 뜨거운 국물에 후후 불어서 먹던 짬뽕을 시원하게 먹을 수 있는 색다른 경험을 해볼 수 있는 곳입니다.

 

 

 

양평 초계탕 : http://say2you.tistory.com/317

가족들과 외식하기 좋은 양평의 초계탕입니다. 이 곳을 가기전까지 초계탕은 그냥 그런맛(?) 정도로 인식했는데 이 곳의 초계탕은 육수부터 시원하고 찡한 겨자맛과 면, 묵을 함께 넣어 먹을 수 있어 남녀노소 모두 만족시킬만한 곳이랍니다.

 

 

 

명동 후루사또 : http://say2you.tistory.com/316

명동의 일본라멘 전문점 후루사또는 일반 라면도 괜찮지만, 여름에 먹는 냉라멘이 별미인 곳이랍니다. 돈까스와 면이 사각사각 갈은 얼음밑에 있어 일본식 라멘을 좋아하는 분이라면 홍대와 건대쪽의 라멘집과 더불어 한번 드셔보시길 추천하는 장소에요.

 

 

 

 

 

숙대입구 와플하우스 : http://v.daum.net/link/28644378?CT=WIDGET

디저트로는 (위의 장소와 거리가 머네요 ㅋㅋ) 와플하우스의 딸기빙수!

옛날식(?) 빙수로 달콤하고 시원한 빙수와 와플을 함께 먹는 그 맛이 더위를 싹~ 가시게 하는 매력이 있는 곳이랍니다.

 

 

Comment +0

 

 

화창한 일요일 오후 오랜만에 강남쪽에 볼일이 있어 갔다가 5년여만에 아소산을 다시 찾았습니다.

오랜만에 다시 찾은 이곳은 예전과 같은 모습에 가격만 세월의 영향(ㅠ.ㅠ)을 받아 약간 올랐더군요..

무엇을 먹을지 정말 순간의 고민조차 없이 냉우동과 그의 친구들을 주문!!

 

 

 

가장 먼저 나온 데마키(1,000원)입니다. 5분이상 대기시에 무료로 준다고도 하는데...

손님이 없을 시간이라.. ㅎㅎㅎ

말려진 김 속에 고소한 마요네즈 소스와 알이 톡톡 터지는게 사이드로 한개 정도는 먹어줄 만해요. ^^;

 

 

 

드디어 나온 아소산의 간판 메뉴인 냉우동(6,500원)..

 

 

 

몇년만에 먹어보는 것이지만, 비쥬얼과 맛은 하나도 안변한 기억속에 딱 그 맛이였습니다.

새콤한듯하면서도 진한 국물맛에 쫀득한 면발, 아삭한 야채와 달콤한 맛의 계란말이가 정말 안먹어보곤 그 맛을 상상하기도 힘들거에요.

 

 

 

한번 먹어보신 분이라면, 더운날엔 냉면, 냉모밀외에도 냉우동이라는 메뉴가 생각날 정도로 훌륭해요. (꼭 드셔보세요.)

 

 

 

또 다른 사이드인 반우동(1,000원).. 밥종류를 주문한다면 생각해볼만한 메뉴입니다. (이것도 1,000원이라는 가격을 생각한다면 매우 좋은 선택이에요)

 

 

 

냉우동과 함께 주문한 까스동(6,500원)..

냉우동을 주문했다면, 야끼소바 또는 까스동 or 알밥을 주문하면 딱 좋을듯..

오랜만에 다시 방문하였지만, 역시나 마음에 드는 곳이였어요.

강남역에서 먹을거리를 고민한다면, 이 곳을 추천합니다. (__)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남구 역삼1동 | 아소산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 +2

업데이트 포스트 : http://say2you.tistory.com/797

주소, 연락처등은 아래 포스트 참조
2006/11/18 - [Taste/서울 (강남)] - 강남역 '아소산 - 냉우동'



사무실 근처에는 정말 먹을만한 곳이 없습니다. 대부분 한정식이나 일식, 중식 코스요리들만 있어서 가벼운 주머니로는 엄두가 나질 않아 식사때만되면.. 뭘 먹을지 고민하게 되는데요..
오늘은 조금 멀지만, 강남역의 아소산에 다녀왔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역시나.. 이곳에 기본 반찬은 썰렁합니다. ㅋㅋ
메뉴판을 뒤적이다 밥종류가 먹고 싶어 다른 날과는 달리 알밥을 주문~


사용자 삽입 이미지

냉우동 다음으로 제가 즐겨 먹는 알밥입니다.
흔히 생각하는 횟집의 알밥과는 약간 다른 모습이죠.. ^^;
가득가득 들어있는 날치알이 식욕을 자극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에는 잘 표현되지 않았지만, 알밥에는 알찬 내용물들이 함께합니다.
아삭아삭 씹히는 야채와 입안에서 톡톡 터지는 날치알.. 부드러운 계란 & 새우가 완벽 조합
가격 또한 부담스럽지 않아 대만족.. ^^


사용자 삽입 이미지

특별하게 첨가하는 다른 양념없이도.. 재료의 맛을 충분히 느낄 수 있으며..
적당한 간이 배여 있어 먹기 좋은것이 아소산 알밥의 특징입니다.

한번 먹게되면.. 가끔씩.. 생각나서 다시 찾게되는 맛이라고 할까요..?
'아소산'은 강남역에서 간단하게 한끼를 해결할 수 있는 몇안되는 괜찮은 집이라고 생각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참고로 같이 먹으러 간 친구가 주문한 생선가스인데.. 이것도 괜찮습니다..
'아소산'에 가면.. 항상 일행중 한명은 항상 냉우동을 주문했는데.. 다른 메뉴들도 굿!


P.S.
참고로 괜찮은 일식 면 요리점을 소개합니다.
1. 명동 후루사또 '최고의 라멘'
2. 분당 수타우동 '야마다야(山田家)'


업데이트 포스트 : http://say2you.tistory.com/797

Comment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