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애플은 아이폰 XR, 아이폰 XS, 아이폰 XS 맥스의 배터리를 정품이 아닌 사설 센터에서 교체했을 경우 배터리 성능 상태(Battery Health)를 표시하지 않도록 변경하였습니다.




사설 센터에서 비 정품으로 배터리를 교체한 뒤 배터리의 수명 상태를 확인하려면 '이 아이폰에 정품 애플 배터리가 들어있는지 확인할수 없습니다. 이 배터리에 대한 배터리 성능 상태를 사용할 수 없습니다'라는 오류 메시지가 나오며, 이는 아이폰 XR이후 모델에서 사용된 배터리내의 보안 칩이 로직 보드와 페어링하며 발생시키는 것 입니다.


물론, 이렇게 교체한 배터리도 실제 사용시에는 문제가 되지 않지만, 향후 배터리 교체 시기등을 iOS내에서 확인할 수 없으며, 이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공식 서비스센터를 통해서 배터리를 교체해야만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출처 : iFixit

Comment +0

애플이 올해 가을 출시할 아이폰 11(XI / XI 맥스 / XR 2019)는 코드네임 세부(Cebu)로 알려진 A13 프로세서를 탑재하고 USB-C 포트를 사용한 아이패드 프로와 달리 기존의 라이트닝 포트를 유지할 것이 확인되었습니다.




올해 발표될 아이폰11은 D42 (iPhone12,3)로 알려진 아이폰 XS 후속 모델과 D43 (iPhone12,5)로 알려진 아이폰 XS 후속 모델, D104 (iPhone12,1)로 알려진 아이폰 XR 후속이 있으며, D42 / D43은 OLED, D104는 IPS 디스플레이를 탑재할 예정입니다.


또한, 세 모델은 모두 코드네임 leap haptics로 알려진 새로운 햅틱 엔진을 사용하고 있으며, 이전과 같이 화면을 9개 영역으로 나눠 오래 누를 때 진동과 같은 촉감 피드백을 만들고, 나눠진 터치시 특정 기능이 수행될 것으로 보입니다.


이외에도 아이폰 11 시리즈는 트리플(XI / XI 맥스) 및 듀얼(XR 2019) 카메라를 탑재하고 있으며, 전면 카메라도 업그레이드되어 120fps 슬로모션 녹화를 지원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출처 : 9to5Mac



Comment +0

i冰宇宙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애플이 2020년에 출시되는 아이폰에 120Hz 재생빈도의 디스플레이를 사용할 것을 고려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아이패드 프로등에서 지원하는 120Hz 재생빈도의 디스플레이를 아이폰에 채용할 경우 60Hz 재생빈도의 디스플레이를 사용한 현재보다 동영상이나 화면 스크롤시 잔상의 억제하고 부드러운 화면을 표시하는 장점이 있으며, 스마트폰에서는 레이저 / 레이저2 / 아쿠오스R / ROG폰2등 극히 일부 기종에서만 지원하고 있는 상태입니다.


애플은 이를 채용하기 위해 LG 및 삼성과 협의중에 있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아이폰에서도 120Hz 재생빈도의 디스플레이를 사용할 경우 이전보다 훨씬 부드러운 스크롤등 기존 모델 대비 확실한 개선점을 보여줄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 참고로, 2020년형 아이폰은 5.4인치 / 6.1인치 / 6.7인치 OLED 디스플레이을 탑재하며, 5G 모뎀과 AR/VR용 3D 센싱을 탑재할 것으로 알려진 상태입니다.



출처 : i冰宇宙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