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오랜만에 직장근처 중국집을 찾았습니다.
제가 생각하기에 구리인근에서 가격대비 가장 괜찮은 중국요리 전문점인 '칠복정'에서 오늘 주문한 점심은 간짜장(5,000원)!!
식당내 전 테이블에서 간짜장을 드셔서 바로 뽐뿌가 온 메뉴였어요.



순식간에 나온 오늘의 점심 '간짜장'

평소 간짜장과 짜장의 차이에 대해 궁금해서 메뉴가 나오기전 웹서핑을 해보니 간짜장은 야채와 고기등 재료와 춘장을 볶는것이고, 짜장은 야채를 볶다가 춘장과 함께 물에 끓이는 것이라고 하네요.


그리고, 식품의약품안전청에서 전국의 음식별 중량과 영양성분을 조사한 결과 간짜장 825kcal(650g)이 짜장면 797kcal(650g)보다 열량이 더 많다는 것도 찾아냈어요. 

둘중 살찌는데 더 나쁜건 간짜장이군요. -_ㅠ 




이곳은 작년만해도 직접 수타로 면을 뽑아낸 수타면짜장이였는데, 언제부터인가 기계로 면을 뽑아내 아쉽긴해도 맛은 정말 괜찮답니다.

역시 중국집 면요리는 배달이 아닌 직접와서 먹어야 탱글한 면발을 느낄 수 있는듯..




참고로 칠복정에는 짜장외에도 탕수육등 다른 음식도 괜찮은데, 특히 장독대뚜껑에 나오는 탕수육과




먹다보면 배터지는 홍합짬뽕이 맛있는 곳입니다. (홍합짬뽕은 먹다가 지칠정도로 양이 엄청나요)

가끔 중국집 음식이 그리울때 찾는 이 곳은 전체적으로 괜찮아 인근 분들이라면 강추!! 

덕분에 오늘 점심도 완전 든든하게 해결했습니다. ㅋㅋ


* 최근에 가보니 갈비집으로 바뀌었더군요 ㅠ.ㅠ 아쉬워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구리시 인창동 | 칠복정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 +1

  • 2013.08.26 01:09

    블로그 잘 봤습니다:) 근데 간짜장이 짜장면보다 칼로리가 높아도 건강에는 더 좋습니다. 왜냐면 양파가 수북하게 들었기 때문에 양파 양배추만 가리지 않고 다 먹는다면 짜장보다 몸에 좋은 음식이에요.


동대문에 쇼핑 & 영화를 보러갔다가 식사를 하기위해 홍콩반점 0410을 찾았습니다.

이 곳은 짬뽕을 전문으로하는 체인으로 기존의 0410 시리즈중 한 곳 이랍니다.




지하에 위치한 이곳에 들어가니 다양한 짬뽕메뉴와 군만두, 탕수육을 판매하고 있는데..

저흰 짬뽕, 볶은 짬뽕과 군만두 반접시를 주문!! (홍콩반점 0410은 음식값을 선불로 내야해요)




얼마후에 나온 군만두 반접시..

만두맛은 그냥 평범했지만, 짬뽕을 먹고 군만두 한접시를 추가하는것은 부담스러운 양인데 반접시 단위로 판매하니 괜찮네요.




그리고 나온 볶은짬뽕과 짬뽕입니다.

볶은짬뽕은 예전 태국에서 먹은 팟타이에 매운소스를 넣은 느낌 -_-ㅋ

적당한 야채&해물과 면이 어울어져 담백하니 부담없이 먹기 좋았어요.




짬뽕은 느끼하지 않고 시원한 국물에 너무 맵지않은 적당한 간으로 꽤 먹을만했습니다.

푸짐한 건더기가 있거나 하지는 않지만, 시원한(?) 맛으로 가격대비 괜찮았어요.


동대문에서 종로방향으로는 먹을만한 집들이 꽤 많지만 대형 쇼핑상가가 있는 곳에는 다 고만고만한 집들뿐이라 생각했는데, 홍콩반점 0410은 프랜차이즈점이지만 괜찮은 맛을내고, 크게 고민하지 않게하는 짬뽕위주의 구성이라 마음에 들었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중구 광희동 | 홍콩반점0410 동대문점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 +0

 

 

교외로 드라이브를 하다가 허름해보이는 중국집인데 차들이 많이 있어서 '저긴 뭐하는 곳인데 사람이 많지?'라는 생각에 들어가본 씽차이입니다. 자주 안가는 길에 점심시간이 되어서 들어간 곳인데 유명한 곳인지 끊임없이 사람들로 가득하고, 겉보기와 달리 꽤 정갈한 느낌이였습니다. - 입구엔 주방장들 사진이 걸려있는데, 모두 중국분들이신가봐요 -_-ㅋ -

 

 

 

양파, 단무지, 짜사이와 시원한 쟈스민차가 나왔으며, 뭘 먹을까 고민하다 짜장면과 삼선볶음밥을 주문했답니다.

 

 

 

 

신속함이 생명인 중국요리답게 후다닥 나온 짜장면입니다.

수타면으로 만들어진 것이라고 하는데, 동네 중국집에서와는 달리 윤기가 자르르하고, 재료도 큼지막하게 썰려져 있는게 먹음직 스러웠습니다. - 물론 맛도 대 만족 -

 

 

 

같이 주문한 삼선볶음밥은 무난한(특별하지 않은) 맛이였습니다.

 

 

 

하지만, 볶음밥과 같이 나온 짬뽕국물을 먹어본 순간...

'다음엔 반드시, 꼭, 필수로!! 짬뽕을 먹어봐야지'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고추가루를 사용하지 않고 청양고추만으로 매운맛을 냈다고 하는데, 한때 유행했던 흰국물 라면처럼 깔끔하고 매콤한 맛이 국물만으로도 짬뽕을 먹어야겠다라는 생각을 할 정도로 좋았습니다.

 

 

 

그저 사람들이 많길래 들어가본 중국요리집 '씽차이'였는데, 친절한 서비스와 괜찮은 맛으로 만족스러운 식사가 되었습니다.

다음에도 저 곳을 지나갈때 다시 가봐야겠어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이동면 | 씽차이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