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오랜만에 종로로 나들이를 다녀왔습니다.

점심때가 약간 지났지만, 식사를 하지 못해서 자주 가던 인사동 김치찌개를 먹으려고 했으나 사장님께 전화하니 일찍 닫는다고해서(ㅠ.ㅠ) 종로 3가에 위치한 할머니 칼국수에서 식사를 해결하기로 했습니다.




이곳의 메뉴는 칼국수, 칼제비, 만두, 만두국이 전부이며, 나름 합리적인 가격을 가지고 있는 집입니다.

저는 칼국수와 수제비를 모두 맛볼 수 있는 칼제비를 주문~




원조 할머니 손칼국수는 25년 전 처음 문을 연 뒤 구수한 맛과 푸짐한 양으로 입소문을 타고 유명해진 곳인데, 찾기가 어려운 곳임에도 한번 맛본 사람은 다시 찾게되는 그런 맛을 지닌 곳입니다.


겉보기엔 대단해보이지 않는 비주얼이지만, 멸치에 무와 파뿌리, 다시마 등으로 우려낸 구수하고 진한 육수가 정말 끝내주더군요.

제가 멸치국물로 끓여낸 칼국수를 워낙 좋아해서인지 진하고 깔끔한 맛이 입에 착착 달라붙었습니다.




칼국수와 수제비가 같이 있는 칼제비에는 감자, 호박, 파, 김가루등 특별할 것이 없는 구성에 대충 손으로 썰어낸듯이 제각각인 면발이지만, 쫄깃한 식감의 면발과 진하고 풍미있는 국물의 조화가 꽤나 괜찮은 것이 매력적이였습니다.


1인분이 적지 않은 양이였지만, 배가 빵빵해지도록 깔끔하게 비울정도로 맛하나만큼은 굿...




현재는 원조할머니가 아닌 딸이 물려받아 영업중이라고 하는데, 언제나 편하게 와서 먹을 수 있는 시골 장터같은 느낌이 높은 건물들이 가득한 도시내에서 색다른 공간을 제공해 마음에 들었고..

같이 나오는 겉절이 김치도 아삭하고 칼국수에 잘 어울리는게 이런류의 음식을 좋아한다면 한번쯤 찾아와 먹을만한 곳이였습니다.




처음 찾는다면 찾기 힘든 위치이지만, 손님들이 끊임없이 오는 것으로 봐서는..

이곳의 구수한 국물맛과 쫄깃한 면발이 입소문을 탈만한 곳인가봅니다.



주소 서울 종로구 돈의동 49-1번지(5호선 종로3가역 6번출구)

영업시간오전 11시~오후 8시(일요일 휴무)

문의 02-744-9548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2.3.4가동 | 종로할머니칼국수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 +1

  • 김정호 2013.11.27 21:09

    유명세를 믿고 먼길마다않고 찿아가서 먹어
    봤는데요 솔직히 그저그렇데요 밀숲칼국수
    보다 맛은 덜함..머 개인적인 느낌이 저마다
    다르겠지만 칼국수에 꽃은 김친데 양념이 넘진해 맵고짜기만 해요


    르겠지만 어느집에가도 맛볼수있는 칼국수맛이데요




오랜만에 점심을 밖에서 먹기 위해 구리 동구릉옆에 있는 '최고집 칼국수'를 다녀왔습니다.

처음 가본 이곳은 칼국수집의 이미지와는 다른 인테리어로 1,2층이 구성되어 있었는데, 생긴지 얼마 안되는지 내부는 꽤 깔끔했습니다.

(리모델링을 한건가? -_-ㅋ)




칼국수와 만두를 주문하니 에피타이저 식으로 밥이 나오더군요. 고추장에 비벼 쓱싹..

딱 두세숫가락 양인데, 칼국수집에서 이런걸 주니 색다르네요.. (으흐흐.. 폰카라 화벨도 색다르죠? ㅠ.ㅠ)



일단 칼국수가 나오기전 먼저 나온 만두를 먹어봤는데..

다양한 색상과는 달리 맛은 다 똑같더군요. -_-ㅋ 뭐라도 만두피 색에 다른만큼 향이라도 각각일줄 알았는데..




드디어 나온 칼국수..

3인분임에도 4인분같은 양과 푸짐한 해물 및 면발의 다양한 색상으로 눈길을 끓었는데..

맛은 평범하네요.


해물 특유의 시원한 맛이 조금 부족하다고 할까? 매장의 규모에 비해서는 특별할게 없는, 어디서나 먹을 수 있는 평범한 해물칼국수였습니다. 면을 좋아해서 뭔가 기대를 했는데, 아쉬움이 더 커진듯해요 -_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구리시 동구동 | 최고집칼국수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 +0

 

 

유난히도 더웠던 오늘..

칼국수와 왕만두가 맛있다는 석계역 '무명 칼국수'를 다녀왔습니다.

 

 

 

이 곳은 직접 반죽한 재료로 만두와 국수 면발을 만드는 손 칼국수 전문점이며, 메뉴는 해물/닭 칼국수와 왕만두 및 계절메뉴로 콩국수만을 하고 있더군요. 마침 직접 반죽을 하고 계셔서 양해를 구하고 한 컷. ^^;

 

 

 

해물과 닭중 고민하다 닭칼국수(6,000원)와 왕만두(6,000원)을 주문하니 잠시후 기본 반찬들이 나왔습니다.

적당한 양념의 겉절이와 보통 칼국수집에서는 잘 안나오는 단무지(특이하게 단무지를 주네요.) -_-ㅋ

 

 

 

 

닭칼국수 등장!

소잡뼈와 닭고기로 육수를 내서 담백하고, 구수한 맛이 납니다.

그리고, 직접 손으로 찢은 닭고기와 부추, 김이 손으로 직접 반죽하여 썰어낸 면발에 잘 어울어져 있었습니다.

 

기계를 통해 일정하게 뽑혀 나오는 면발이 아닌 제각각의 모양으로 썰어진 면발이지만, 그렇기에 더 정감이 가는 칼국수였습니다.

적당한 가격에 돈이 아깝지 않을 정도의 맛이였습니다.

 

* 먹는내내 다른 테이블의 해물칼국수 맛도 궁금하더군요. ^^

 

 

 

칼국수와 같이 주문한 왕만두입니다.

 

 

 

 

총 6개로 여자분들 주먹만한 크기에 다진 돼지고기(국내산), 부추, 애호박, 당근등 각종 야채가 속에 꽉 차 있는 왕만두였는데,

돼지 잡내가 전혀 없이 육즙이 잘 배여져 부드럽게 씹히는 만두소가 괜찮았습니다.

 

개당 1,000원인데.. 이정도면 훌륭하네요. 식사를 하는 도중에 만두만 별도로 포장해가는 사람들도 있을만큼 맛은 굿.. ^^

근처 분들이라면 한번쯤 찾아도 나쁘지 않을 '무명 칼국수'였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노원구 월계1동 | 무명칼국수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