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중국의 스마트폰 제조사 메이주(Meizu)가 최근 발표한 플래그쉽 스마트폰 프로7 시리즈의 파생 모델이 GeekBench에 포착되었습니다.




미디어텍의 데카코어 프로세서인 Helio X30을 탑재한 프로7의 파생 모델은 퀄컴 스내드래곤 835 옥타코어 프로세서를 탑재한 것이 특징이며, 6GB RAM과 안드로이드 7.1.1 누가를 탑재한채 싱글코어 1969점 / 멀티코어 6536점으로 측정되었습니다.


프로7 플러스 퀄컴 모델은 중화권이 타겟이 아닌 유럽(프랑스 및 스페인) 또는 글로벌 출시용 모델일 가능성이 높은 상태이며,  빠르면 올해 하반기경 선보일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출처 : Gizmo China



Comment +0

7월 26일 공식 발표될 것으로 알려진 중국의 스마트폰 제조사 메이주(Meizu)의 차세대 플래그쉽 '메이주 프로7 플러스'에 삼성 엑시노스 8895 옥타코어 프로세서가 탑재된다는 루머가 메이주 내부 소식통을 통해 공개되었습니다.




프로7은 현재까지 유출된 정보를 통해 후면에 듀얼카메라 및 세컨드 디스플레이를 탑재해 삼성 갤럭시 S 시리즈 및 LG G 시리즈에서 사용되고 있는 AOD(Always On Display)처럼 날짜 및 시간과 함께 전화수신, 메시지 및 각종 알람을 확인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며, 5.2인치 프로7, 5.5인치 프로7 플러스 모두 미디어텍의 Helio X30 데카코어 프로세서를 탑재한다고 알려졌습니다.


하지만, 이번 루머를 통해 상위 모델인 프로7 플러스의 경우 갤럭시 S8 / 갤럭시노트8과 동일한 엑시노스 8895 옥타코어 프로세서를 사용해 차별화를 둘 것으로 예상되고 있으며, 현재까지 알려진 주요 스펙은 다음과 같습니다.




메이주 프로7 / 프로7 플러스 주요 스펙

5.2인치 FullHD(1920 * 1080) AMOLED 디스플레이 - 프로7

5.5인치 QHD(2560 * 1440) AMOLED 디스플레이 - 프로7 플러스

미디어텍 Helio X30 데카코어 프로세서 - 프로7

삼성 엑시노스 8895 옥타코어 프로세서 - 프로7 플러스

4 ~ 6GB RAM

전면 1600만 화소 카메라(삼성 S5K368 센서)

후면 1200만 화소 듀얼 카메라(소니 IMX 386 / IMX 286 센서)

3000mAh 배터리


* 메모리 및 스토리지 용량에 따라 프로7은 2799 / 3299위안, 프로7 플러스는 3299위안 / 3799위안에 판매될 예정입니다.


* 참고로, 메이주는 엑시노스 4210을 사용한 MX를 시작으로 엑시노스 5433을 탑재한 MX4 프로, 엑시노스 7420을 탑재한 ME5등 이미 수차례 엑시노스 프로세서를 탑재한 전력이 있습니다.



출처 : Gizmo China

Comment +0

7월 26일 공식 발표될 것으로 알려진 중국의 스마트폰 제조사 메이주(Meizu)의 차세대 플래그쉽 ‘메이주 프로7’ 및 ‘메이주 프로7 플러스’의 3D 렌더링 영상이 @OnLeaks을 통해 유출되었습니다.




후면에 듀얼카메라 및 세컨드 디스플레이를 탑재해 삼성 갤럭시 S 시리즈 및 LG G 시리즈에서 사용되고 있는 AOD(Always On Display)처럼 날짜 및 시간과 함께 전화수신, 메시지 및 각종 알람을 확인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인 프로7 시리즈는 디스플레이 크기에 따라 5.2인치 프로7, 5.5인치 프로7 플러스로 나뉘며, 주요 스펙 및 가격은 다음과 같습니다.




메이주 프로7 / 프로7 플러스 주요 스펙

5.2인치 FullHD(1920 * 1080) AMOLED 디스플레이 - 프로7

5.5인치 QHD(2560 * 1440) AMOLED 디스플레이 - 프로7 플러스

미디어텍 Helio X30 데카코어 프로세서

4 ~ 6GB RAM

전면 1600만 화소 카메라(삼성 S5K368 센서)

후면 1200만 화소 듀얼 카메라(소니 IMX 386 / IMX 286 센서)

3000mAh 배터리


* 메모리 및 스토리지 용량에 따라 프로7은 2799 / 3299위안, 프로7 플러스는 3299위안 / 3799위안에 판매될 예정입니다.



출처 : @OnLeaks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