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샤오미가 갤럭시 S20 시리즈보다 앞서 선보일 미 10 시리즈에는 Micro Technology에서 개발한  저전력 LPDDR5 DRAM을 세계 최초로 탑재할 예정입니다.




저전력 LPDDR5 메모리는 최대 6.4Gbpbs 전송 속도로 LPDDR4 메모리보다 200% 가량 빠른 속도를 제공하며, LPDDR4X 메모리보다는 20% 빠르며, 데이터 억세스 속도도 50% 향상된 것이 특징입니다.


또한, 전력 소모도 이전 세대에 비해 20% 줄어들었으며, 더 빠른 앱 처리 및 작업 속도임에도 불구하고 LPDDR5 메모리가 탑재된 기기의 배터리 수명은 5 ~ 10% 늘어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외에도 LPDDR5 메모리는 모바일 장치 프로세서 내부에 직접 구축 된 AI 엔진에 필요한 속도와 용량을 제공할 수 있으며, 미10 시리즈에 이어 갤럭시 S20 시리즈등 올해 출시될 주요 제조사의 플래그쉽 모델에 탑재될 예정입니다.



* 참고로, 미 10은 8 / 12GB LPDRR5 메모리, 미10 프로는 12GB LPDDR5 메모리, 최상위 모델인 미10 익스플로러 에디션은 16GB LPDDR 메모리가 탑재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출처 : Gizmo China

Comment +0

삼성이 2월 20일(현지시간) 발표할 갤럭시 S10 시리즈에는 현재 사용되고 있는 LPDDR4 DRAM보다 약 1.5배 빠른 초당 51.2GB 데이터 전송 속도의 LPDDR5 DRAM을 탑재할 것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LPDDR5는 사용량이 적을때 전압을 낮추도록 설계되었고, 딥슬립 모드의 경우 전력 소모를 30% 감소 시킬 수 있는 것이 특징이며, 4K 동영상 촬영, 편집과 재생, AI 처리등에 이전보다 빠른 속도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다만, LPDDR5 RAM의 경우 이전보다 메모리 단가가 높으므로 S10 시리즈 전체에 채택되지 않을 가능성이 있으며, 갤럭시 S10 E / 갤럭시 S10 / 갤럭시 S10+ / 갤럭시 S10 5G 모델중 가장 하위 모델인 갤럭시 S10 E(5.8인치 플랫 모델)은 단가 문제로 인해 LPDDR4를 채택할 가능성도 있습니다.



출처 : PhoneArena

Comment +0

Qualcomm의 4G / 5G Summit에서 삼성의 모바일 메모리 제품 기획 책임자는 2019년 상반기에 차세대 UFS(Unified File Storage) 제품이 출시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UFS 3.0은 128 / 256 / 512GB 스토리지 버전으로 출시될 예정이며, 하나의 모듈로 통합된 1TB 모듈은 2021년 선보일 것으로 전망하였습니다.


UFS 3.0은 현재 플래그쉽 모델에 사용되고 있는 UFS 2.0 / 2.1보다 같은 면적에 스토리지 밀도를 증가시켰으며, 메모리 주파수 대역을 2배로 늘려 성능이 향상된 것이 특징입니다.




또한, 삼성은 2020년 현재보다 더 넓은 44GB/s ~ 51.2GB/s 주파수 대역과 전력 소모량을 20% 줄인 LPDDR5를 대량 생산에 들어갈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 삼성이 내년 상반기에 출시할 갤럭시S10 시리즈에는 UFS 3.0이 아닌 UFS 2.1이 탑재되며, 5G를 지원하는 갤럭시 S10 파생 모델 또는 하반기 출시할 갤럭시노트10에서야 UFS 3.0이 사용될 것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출처 : Android Central外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