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레노버는 갤럭시폴드와 같이 접이식 디스프레이를 탑재한 '씽크패드 X1 폴더블(ThinkPad X1 Folderble)'를 공식 발표하였습니다.




2019년 5월 프로토타입으로 공개되기도 했었던 씽크패드 X1 폴더블은 LG가 개발한 4:3 비율의 13.3인치 OLED 디스플레이를 사용해 펼쳤을때는 태블릿, 접었을때는 9.6인치의 화면을 가진 노트북으로 으로 활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며, 무선으로 추정되어 최대 1주일 동안 사용가능한 키보드를 통해 생산성을 높일 수 있게 디자인되어 있습니다.


또한, 접었을때 기기의 손상을 막기 위해 백플레이트를 새로운 알루미늄 기술을 적용하였으며, 주요 스펙은 다음과 같습니다.




씽크패드 X1 폴더블 주요 스펙

13.3인치 2048 * 1536 AMOLED (95% DCI-P3, 밝기 300니트, 액티브 펜 지원)

레이크필드 기반 아톰 프로세서

8GB RAM

최대 1TB SSD

500만화소 카메라

4G / 5G 모뎀

USB-C * 2

50Wh 배터리

윈도우10 프로 (접이식 기기에 최적화된 윈도우10X 버전 추후 출시)

두께 27.8mm(접었을 때) / 7.8mm(펼쳤을 때), 커버포함 11.5mm

무게 999g


레노버는 씽크패드 X1 폴더블를 올해 중반 기본 256GB 스토리지 모델 기준 2499달러에 출시할 계획입니다.




출처 : Android Authority外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