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반응형


최근 우체국에 이어 이마트도 알뜰폰(MVNO)를 10월 17일부터 전국 100여개 매장에서 판매할 예정입니다.


'알뜰폰'은 이동통신 재판매 (MVNO,Mobile Virtual Network Operator)서비스의 새로운 우리말 애칭으로 기존 이동통신사 (SKT, KT, LG U+)로 부터 망을 임차하여 이용자에게 자체 브랜드로 통신 서비스를 제공하기 때문에 보다 알뜰한 요금으로 동일한 품질의 통신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이마트는 탄탄한 고객층과 넓은 판매망과 함께 통신 서비스를 통해 쇼핑을 도모할 수 있는 등 다양한 연계 방식과 쇼핑 포인트로 통신요금 할인 혜택 등의 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보이며, 기존 이통사인 KT, SKT, LGU+ 대비 20~30% 통신요금이 저렴한 것이 특징입니다.


이마트 측은 자체 브랜드로 알뜰폰 판매를 하며 이마트 측의 쇼핑 포인트를 요금과 연계해 할인해주는 혜택 등 기존 고객망을 적극 활용해 저렴한 요금과 고객확보를 동시에 노릴 계획으로 알려져있습니다.




반응형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