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ViVo 시리즈를 개발하고 있는 중국의 스마트폰 제조업체 BBK가 세계에서 가장 슬림한 두께 4mm의 스마트폰을 개발하고 있는 것이 확인되었습니다.




현재까지는 지난 9월에 발표된 'GiONEE ELIFE S5.1'가 5.15mm로 가장 슬림한 제품이였으나 ViVo의 새로운 스마트폰이 출시된다면 그 타이틀을 넘겨줘야할 만큼 슬림한 두께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특히 두께 7.6mm인 아이폰5와의 비교에서 얼마나 얇은지 확인할 수 있으며, 대략 3.8 ~ 4mm사이의 두께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현재까지 이 스마트폰의 스펙이나 네이밍에 대해 알려진바는 없지만, Gizmo China의 경우 이 제품이 미디어텍의 64비트 프로세서와 LTE를 지원할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출처 : Weibo(chanhere), Gizmo China



Comment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