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반응형

최근 마이크로소프트에게 핸드폰 사업부분을 매각한 노키아는 작년한해 매출 9.7억달러에 12억달러의 적자를 기록한 위치 기반 플랫폼 '히어(Here)'를 독일 자동차업체 연합(아우디 AG, BMW AG, 다임러 AG)에게 매각될 예정입니다. (공식 발표는 빠르면 내일 예정)




노키아 히어 부문은 스마트카, 개인용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 위치 기반 정보 등을 다루는 사업 부문으로 iOS, 안드로이드 등 모바일 운영체제뿐만 아니라 다양한 운영체제 및 플랫폼에서 사용할 수 있는 지도 서비스로 지도와 위성 데이터, 7,500만 개 이상 관심사를 검색할 수 있는 기능, 자동차와 도보 내비게이션 데이터, 대중교통 정보등이 포함되었습니다.




지난 2008년 81억 달러에 Navteq를 인수해 출범한 노키아 히어맵은 자동차 내비게이션 시스템 제조사와 아마존, 야후, 오라클 등 기타 IT 업체들과 지도 라이선스를 맺고, 미국과 유럽 자동차의 80%는 히어맵을 사용한 내비게이션이 탑재된 상태이며, 독일 3대 자동차 제조사가 인수할 금액은 32억 달러(약 3조 7292.8억)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미 BMW는 히어맵을 기반으로 한 네비게이션을 탑재한 상태이며, 안드로이드에서는 250만 이상의 다운로드를 기록하기도 한 상태로 독일 자동차업체 연합은 히어 인수로 자체 커넥티드카 플랫폼을 만들 생각으로 애플의 카플레이, 안드로이드의 안드로이드 오토와 경쟁할 거으로 보입니다.


아우디, BMW, 다임러는 해당 데이터를 공유하는 대신 자체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히어를 기반으로 한 커넥티드카 플랫폼을 만들 것이며, 히어로 발생하는 차량 데이터는 보험회사에서 보험 비용 산출이나 차량 정비를 위한 서비스 등을 위해 별도 판매될 것으로 추정됩니다.



출처 : 로이터





반응형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