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화창한 일요일 드라이브를 하다보니 완주에 있는 화심순두부 본점에 다녀오게 되었습니다. 괜찮은 곳이라는 말을 듣긴 했지만, 입구에서부터 풍겨오는 포스가 엄청나더군요. 실내 수백석이 빽빽하게 손님으로 들어차있고 일하시는 분들도 정신없이 왔다갔다.. (워낙 사람이 많아 주문하기 힘들었어요 -_-)


기본으로 나오는 반찬.. (겉절이들이 젓갈향이 강한게 식욕을 자극하는 맛이였습니다.)



해물순두부(6,000원), 버섯순두부(6,000원), 두부빈대떡(6,000원)를 주문했습니다.
얼마지나지 않아 나온 순두부는 뚝배기에 먹음직스럽게 끓고 있는 모습만으로도 먹음직스럽더군요.


버섯과 해물 순두부 둘다 비슷한 국물맛에 버섯 or 미더덕,오징어,새우가 들어갔다는 것외에는 큰 차이는 느껴지지 않았는데..
둘다 괜찮았어요.
순두부가 직접 만든 것이라 그런지 시중에 파는 것과는 다른 부드러움이 있지만, 약간 식으니깐 찌개에 조미료맛이 느껴졌습니다. ㅜ.ㅜ
그래도 웬만한 곳보다는 더 나은 맛..


두부빈대떡도 같이 먹었는데.. 먹다보니 배부른게;; (일단 가격대비 양이 많습니다.)
다 먹고난뒤엔 입구에서 판매하는 콩도넛(사진이 없어요;;)으로 마무리!

저렴한 가격에 정말 배부른 집이였습니다. ㅋㅋ


홈페이지 : http://www.hwashim.co.kr/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