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2014년에 열린 Google I/O를 통해 선보인 '기어 라이브'이후 구글 안드로이드웨어(Android Wear) 기반의 스마트워치를 출시하지 않았던 삼성이 앞으로 출시될 스마트워치 포함 웨어러블 디바이스에도 안드로이드웨어를 포기한채 타이젠(Tizen) OS를 주력으로 할 것으로 보입니다.




삼성은 기존의 출시된 기어핏이 RTOS를 사용한 것과 달리 다음달 공식 출시할 기어핏2에도 타이젠OS를 탑재할 것으로 알려져 최근 출시된 기어 S2 / 기어 S2 스포츠이후 스마트워치외 모든 웨어러블 디바이스에 안드로이드웨어를 배제한 것입니다.


삼성이 안드로이드웨어를 배제한 원인에 대해서는 현재 웨어러블 OS가 스마트폰과 달리 아직 초기 단계인 만큼, 안드로이드웨어 스마트워치에 비해 판매량이 월등이 높은 기어 시리즈로 웨어러블 시장을 공략하는 것이 타이젠의 영향력을 키우는데 유리할 것이며, 향후 웨어러블을 스마트폰과 스마트TV, 냉장고, 스마트홈과 같은 사물인터넷(IoT)의 핵심 컨트롤러 역할로 키우고자 하는 삼성의 의도도 반영된 것으로 추정됩니다.


* 안드로이드웨어를 사용하지 않은 것은 타이젠 시장확대외에도 배터리 효율도 타이젠에 비해 좋지 않은 것도 한 몫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출처 : FC News外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