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국내 모바일 메신저 점유율 1위 및 PC 메신저 부분도 30%에 가까운 수치로 1위인 네이트온을 추격하고 있는 '카카오톡'이 학부모들이 가장 많이 차단한 앱 1위로 집계되었습니다.


지란지교소프트가 발간한 '2013년 3분기 청소년 PC, 스마트폰 이용실태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6월 ~ 8월간  가장 많이 차단된 앱은 13,603회로 모바일 메신저인 '카카오톡'이며, 주요 원인으로 자녀들의 스마트폰 SNS 중독우려때문인 것으로 조사되었습니다.


이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6월부터 8월까지의 청소년들의 PC/스마트폰 일 평균 사용시간은 전 분기(2013년 3월에서 5월) 대비 PC 11분, 스마트폰 22분이 증가했으며, 차단된 유해물의 총 합계는 PC 237만6530건, 스마트폰 14만4449건으로 전 분기 대비 각각 42.57% 와 47.32%씩 증가했습니다.


PC와 스마트폰의 일 평균 사용시간과 유해물 차단 수가 증가한 것은 자녀들의 여름방학이 맞물려 있었기 때문인 것으로 파악되었으며, 차단된 유해앱의 경우 카카오톡, 구글 플레이스토어, 카카오스토리, 인터넷 등의 순서로 많은 차단이 이루어져 실제 학부모들이 일상적으로 많이 사용하는 앱으로 인한 중독을 걱정하고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 참고로 2013년 우리나라 스마트폰 보급율은 73%이며, 이중 청소년의 스마트폰 중독율은 18.4%로 성인의 9.1%에 두배에 달한 것으로 조사되었습니다.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