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반응형


11월 20일이후 출시되는 모든 LTE 휴대폰은 이동통신 3사(SK텔레콤, KT, LG 유플러스)의 LTE 서비스를 모두 지원하게 됩니다.


미래창조과학부와 이통3사는 LTE 스마트폰의 유심(USIM)만 교체하면 바로 사용할 수 있는 LTE이동성 제도를 20일 부터 실시하는 내용의 '전기통신설비의 상호 접속기준' 고시를 지난 6월 개정해 발표했습니다.


이에 따라 SK텔레콤, KT, LG 유플러스등 이동통신 3사는 타사 전용으로 출시된 단말기를 자사에서 개통할 수 있는 전산 시스템을 준비하고 있으며, 제조사는 3사의 LTE 주파수를 모두 지원하고 특정 이동통신사에서만 사용 가능한 '락'(Lock) 설정이 해제된 단말기를 출시할 예정입니다.


하지만, 20일이후 LTE 유심이동도 SKT/KT만 가능할 듯 하며, WCDMA망이 없는 LG유플러스는 당분간 유심이동이 어려울 듯 합니다.


그리고, 이통3사가 각각의 규격으로 VoLTE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어 내년 7월 표준화 작업이 마무리될때까지 VoLTE 서비스는 사용이 어려울 것으로 전망되며, 사실상 진정한 LTE 유심이동은 내년 7월 1일 이후에나 가능할 것입니다.



반응형

Comment +0

반응형


구글이 최근 발표한 레퍼런스 스마트폰 '넥서스5'가 SK텔레콤의 TWorld의 상품페이지에 등록되었습니다.


LG-D821라는 모델명으로 등록된 넥서스5는 아직 상품가 0원으로 판매금액이 조율중인 것으로 보이며, 이달 중순경 SKT를 통해 정식 발매될 것으로 보입니다.




참고로 LG G2를 베이스로 제작된 넥서스5는 구글플레이를 통해 16GB 459,000원, 32GB 519,000원에 판매되고 있는 상태로, SKT를 통해 출시된다면 구글플레이와는 달리 구글 자체 보조금이 지급되지 않아 구글플레이보다는 조금 높은 가격으로 출시될 것으로 보이나 통신사 약정 할인을 통해 매월 부담하는 금액은 자급제 개통보다 적을 것것으로 예상됩니다.






반응형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