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시장조사기관 Strategy Analytics에 따르면, 삼성전자가 올 3분기 글로벌 LTE 스마트폰 시장에서 42.7% 점유율로 2위인 애플의 28.7%를 제치고 1위를 차지하였다고 합니다.




삼성은 아이폰 5s의 출시로 지난 2분기의 47.6%보다 약 5% 하락한 점유율을 보였지만, 여전히 시장의 선두이며 업체별 점유율은 다음과 같습니다.


1위 : 삼성 42.7 %

2위 : 애플 28.7 %

3위 : 소니 5.4 %

4위 : 노키아 4.7 %

5위 : LG 4.2 %


이번 3분기에는 상위 5업체에 들지 못했던 소니의 분발로 3위를 차지했으며, 상대적으로 노키아와 LG는 한계단씩 점유율 순위가 낮아졌습니다.


한편 지난해 처음으로 LTE 지원 단말기를 내놓기 시작한 이후 가장 크게 점유율이 하락한 기업은 대만의 HTC이며, 2011년 29.4%에 달하는 점유율로 삼성전자에 이어 2위를 기록했지만 애플이 등장한 2012년 3%로 급락했습니다.


출처 : Strategy Analytics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