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Macrumors는 KGI증권 애널리스트 밍치궈의 투자보고서를 통해 알려진 아이폰6의 디스플레이(4.7인치 1334 * 750, 326ppi)를 바탕으로 4.7인치 아이폰6와 4인치 아이폰 5s의 홈스크린 비교를 비교하였습니다.




이미 아이폰3의 480 * 320에서 레티나 디스플레이가 처음 적용된 아이폰4의 960 * 640으로 이동하면서 많은 개발자들은 고해상도를 지원하기 위해 다양한 디스플레이 크기와 해상도 변경에 쉽게 대처할 수 있는 오토레이아웃(AutoLayout)을 사용할 것을 권장하였으며, 만약 아이폰6가 루머대로 1134 * 750의 해상도로 출시된다면 루머의 스크린샷처럼 5개의 아이콘이 한행에 있는 것이 아닌 기존처럼 4개의 아이콘이 더 넓은 간격으로 배치될 것 입니다.




Macrumors는 이런한 점에 주목하여 아이폰 5s와 6의 홈스크린을 비교하였으며, 이를 통해 아이폰 6가 기존보다 얼마나 더 넓게 홈스크린을 활용할 수 있는지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또한 아이폰6가 출시되면, 기존 아이폰5가 겪었던 것 처럼 더 커진 스크린에 최적화되지 못한 앱들은 빈 공간들을 블랙 보더로 처리하는 레터박스로 처리하게 될 것이며, 이러한 문제점도 아이폰6가 출시되고 얼마 지나지 않아 해결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출처 : Macrumors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