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LG이노텍이 홈버튼등 별도의 지문인식스캐너가 필요없이 스마트폰 전면 강화유리를 통해 지문을 인식하는 새로운 모듈을 개발하였습니다.


이번에 개발된 '글라스 일체형 지문인식 모듈'은 강화유리 하단 뒷면에 0.3mm의 홈을 파고 센서를 부착한 제품으로 초정밀 가공 기술과 결합 공법을 적용해 강화유리에 손을 대면 지문을 감지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이러한 모듈은 센서가 외부에 들어나지 않아 겉면은 외끄러운 형태를 유지할 수 있으며, 고강도 강화유리가 센서를 감싸고 있어 방진/방수 설계 및 외부 충격에 따른 센퍼 파손 및 오작동 위험도 감소된 것이 특징입니다.


또한, 물리 홈버튼을 통한 지문인식과 비교해도 빠른 인식 속도와 0.002%의 오차범위로 정확한 인식이 가능하며, 센서와 유리 두께가 매우 슬림하지만, 외부 충격을 흡수하는 고분자 특수 소재를 넣어 충격에 강한 것이 장점입니다.


* 그동안 LG이노텍의 최대 부품 거래업체가 애플이였으며, 최근 대만 DigiTimes를 통해 올 가을에 출시될 아이폰7의 프로토타입중 하나가 방진/방수를 지원하며, 기존의 물리 홈버튼이 아닌 디지털 터치-센서티브 홈 버튼(정전식 터치키)를 제공한다고 밝힌 만큼 LG이노텍이 이번에 개발한 글래스 일체형 지문인식 모듈이 아이폰7에 탑재될 가능성도 있습니다.



출처 : LG이노텍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