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구글의 웹브라우저인 '크롬(Chrome)'이 마이크로소프트의 엣지(Egge) 및 인터넷 익스플로러(IE)과의 점유율 차이를 두배이상 늘렸습니다.




크롬의 웹브라우저 점유율은 2016년 10월 기준 54.99%로 시장의 과반수 이상을 넘었으며, 뒤를 이어 마이크로소프트 인터넷 익스플로러(23.13%), 파이어폭스(11.14%), 마이크로소프트 엣지(5.26%), 애플 사파리(3.69%)를 크게 앞서고 있습니다.


익스플로러는 2016에만 20% 이상의 점유율이 감소되었으며, 전세계 15억대 이상의 PC에 윈도우가 설치되었다는 마이크로소프트의 발표를 기반으로 계산하면 1월이후 약 3억 3100만명의 사용자가 줄어든 것 입니다.


이러한 추세는 마이크로소프트가 1월부터 익스플로러 사용자들에게 새로운 버전으로 업그레이드를 안내하며 구버전 익스플로러에 대한 운영체제 지원을 중단하면서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며, 이탈한 사용자들이 윈도우10에서 제공하고 있는 엣지가 아닌 크롬 및 파이어폭스를 선택함에 따라 급격히 점유율이 줄어든 것으로 분석되고 있습니다.



출처 : MyDrivers外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