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지난해 10월 28일 광고가 없는 월 정액제 프리미엄 서비스 '유튜브 레드(YouTube Red)'를 출시한 구글이 미국, 멕시코, 호주, 뉴질랜드에 이어 세계에서 5번째이자 아시아 최초로 국내에도 12월 6일 공식 서비스를 개시할 계획입니다.




현재 월 9.99달러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유튜브 레드'는 일반 유튜브 사용자는 볼 수 없는 영화, 드라마등 구글 독점 콘텐츠와 유튜브 비디오를 광고 없이 볼 수 있으며, 비디오를 다운로드해 뒀다가 오프라인으로 시청할 수도 있고 '유튜브 뮤직'과 '구글 플레이 뮤직' 등 구글의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도 함께 이용 가능한 것이 특징입니다.


다만, 국내의 경우 유튜브 레드의 대표적인 장점 중 하나인 음원 스트리밍 서비스인 구글 플레이 뮤직이 국내 음원 유통사나 음악 저작권단체와 합의가 이뤄지지 않아 원할하게 서비스되지 않을 예정이며, 이로 인해 월 정액료는 9.99달러보다 저렴해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출처 : WSJ Korea外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