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무지막지한 더위로 지친 저녁.. 지나가다 '아 저걸 먹으면 속까지 시원하겠다!' 라는 생각에 봉평산골메밀촌을 다녀왔습니다.

 

 

 

메밀촌이라 막국수만 있는줄 알았는데, 대부분 고기와 함께 국수를 드시고 계시더군요.

궁금해서 저건 뭔가요? 라고 물어보니 '주물럭 청국장'이라는 메뉴라고 설명을 해주셔서 호기심에 물막국수와 주물럭 청국장을 주문..

 

 

 

메밀면수와 기본 반찬 세팅이 된 후에

 

 

 

주물럭 청국장이 나왔습니다.

부추(?)에 국내산돼지로 만든 주물럭이 있는 이 메뉴는 1인분도 주문이 가능하더군요.

 

 

 

지글지글지글지글... 맛있게 익어가는 주물럭.. ^^

 

 

 

고기가 익어가는동안 청국장도 등장..

진하고 구수한 청국장향이 오랜만에 맛봐서 그런지 참 좋더군요.

 

 

 

드디어 고기가 다 익어 시식..

주물럭은 조금 양념이 더 되어있었으면 좋았을텐데 청국장을 함께 먹어서인지 가격대비 꽤 훌륭 ^^

 

 

 

 

 

두번째 메뉴인 물막국수는 냉면과는 달리 면발이 탄력적이지 않고 부드럽기 때문에 가위로 자를 필요가 없고, 자극적이지 않아 시원하게 후루룩 먹기 좋았답니다.

 

하지만, 냉면과는 달리 조금 심심한 맛이 막국수에 익숙하지 않아서인지 아쉬웠어요.

그래도 국물까지 시원해서 더위가 기승인 지금같은 시기에 적당한 메뉴라고 생각했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성북구 석관동 | 봉평산골메밀촌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