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흐린 수요일.. 퇴근후 건대에 있는 파스타&피자 전문점인 일마지오 건대점을 다녀왔습니다.

 

 

 

입구를 보니 1인 1메뉴(파스타)를 주문시 3종류 피자를 무한리필한다고 합니다. 처음엔 밑에 국기목이 무슨말인가? 했는데 안에 들어가보니 국기목을 거꾸로 놓기 전까지 피자 무한 리필이더군요. ㅎㅎ

 

 

 

깔끔한 일마지오의 내부..

저흰 사진에는 안보이는 창가자리 ^^; (꽤 넓은데도 꽉 찰 정도로 손님이 많아요)

 

 

 

메뉴판에도 피자 리필방법이 표기되어 있네요.

무엇을 먹을까 고민하다 고르곤졸라 페투치네(13,000원), 마레 올리오(13,000원)와 치킨샐러드(11,000원)를 주문했습니다.

 

 

 

 

언제나 그렇듯이(?) 식전빵이 먼저 등장..

정말 배고픈 날이였는데, 정말 반갑게 등장한 빵이였어요 ㅠ.ㅠ

 

 

 

고르곤졸라 치즈의 고소함과 사과의 상큼함이 곁들여진 고르곤졸라 페투치네입니다.

작은 사과 조각들이 크림 소스에 있어 향긋한 것이 향부터 먹음직스러웠답니다.

맛은 평범.. (이 파스타는 남자보다는 여성분들 입맛에 더 잘 맞을꺼 같아요)

 

 

 

풍부한 해산물을 화이트와인으로 풍미를 살린 마레 올리오입니다.

마늘이 잔뜩 들어간 소스에 조개류와 홍합, 오징어와 새우가 어울어져 있는데..

정말 제 입맛에는 딱 맞더군요.

느끼하지도 않고, 면과 해물을 곁들어 먹고 남은 국물(?)까지 맛있는 파스타였습니다. 정말 개인적으로 강력 추천!!

 

 

 

무한 리필되는 피자도 퀄리티가 꽤 좋았어요. 3조각을 먹고 더이상 들어갈 곳이 없어 국기목을 거꾸로 둘 수 밖에 없었답니다.

피자 단품만으로도 먹음직 스러웠어요.

 

웬지 건대의 이태리 요리라고 해서 지역 특성상(수..술집 위주) 크게 기대하지 않았는데, 배불리 & 맛있게 먹고 왔습니다.

건대에서 마땅히 갈 곳이 없어 헤맨다면, 일마지오 건대점을 추천합니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광진구 자양4동 | 일마지오 건대점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 +0

 

 

종로에 볼일이 있어 갔다가 저녁을 명동에서 먹기로 하고, 새로 뜨고 있는 명동 맛집인 미즈 테이블을 찾았습니다.

 

 

 

 

안에 들어서니 벽 한쪽에는 벽화가 은은한 조명아래 그려져 있고, 오픈 키친으로 음식에 대한 신뢰도가 웬지 높아진 주방이 눈에 띄더군요.

 

 

 

무엇을 먹을까? 고민하다 친절하신 서버분에게 메뉴 추천을 요청하여 인살라타 만조(11,500원), 비안코 누룽지(15,000원), 크림소스 깔조네(가격기억이 ㅠ.ㅠ)를 주문!

 

 

 

잠시후 하우스와인이 서비스로 ^^;

그리고, 인살라타 만조 샐러드가 준비되었습니다.

 

 

 

인살라타 샐러드는 신선한 야채에 여러가지 버섯, 한우를 알맞게 구운후 발사믹으로 맛을 낸 샐러드인데 부드러운 한우(육우)와 독특한 소스가 어울어져 부드럽고 아삭하게 씹히는 맛이 굿!

 

식전에 입맛을 살리기엔 정말 괜찮은 선택이였습니다.

 

 

 

누룽지와 매콤한 해산물 오일 파스타인 '비안코 누룽지'

토마토 소스를 사용한것과 위의 것 두가지가 있었는데, 이걸로 주문한 것을 후회하지 않았던 맛입니다.

 

 

 

처음 모습은 뚝배기안에서 보글보글 끓는 것이 파스타보다는 해산물 짬뽕같은 느낌이였답니다.

 

 

 

맛은...

음.. 파스타를 별로 좋아하지 않는 남자분들도 굉장히 잘 먹을 수 있게 전혀 느끼하지 않고, 시원하고 진한 해물 육수에 파스타 & 누룽지가 어울어진 것이 절대 후회없는 선택이였습니다.

 

미즈테이블은 직접 매장에서 생면을 직접 뽑아 만든 파스타라고 하는데, '비안코 누룽지'의 정말 파스타면이 다른 곳과는 다른 깊은맛이 나더군요. 또한 오징어와 홍합, 모시조개, 가리비, 새우등 해산물 역시 신선한게 느껴지는 우리 입맛에 잘 맞는 독특한 파스타였습니다.

 

* 생면은 이탈리아 북부지방에서(남부는 주로 건면)을 먹는데, 생면의 특징은 건면보다 칼로리가 적고 탄수화물 함량이 적어 다이어트에 좋다고 합니다. 또, 건면보다 섬유질이 많고, 지방이 적어 운동선수들도 선호한다고 하네요.

유통기한이 하루~이틀이라고 하니 미즈테이블의 면은 항상 신선한 면이니 더 좋게 생각되네요. ^^

 

 

 

마지막 선택은 깔조네인데, 설명에는 '안심, 버섯, 고르곤졸라 치즈, 크림소스로 속을 채운 반달 피자' 라고 나온..

기존에는 먹어보지 못했던 독특한 모양의 파스타였습니다.

 

 

 

칼로 반을 자르니 만두(?)속에 내용물이 가득..

만두보다는 부드러운 피자에 파스타가 올려진 느낌?

겉은 바삭하고, 속은 부드러운 깔조네는 기존에 먹었던 일반적인 파스타 or 피자와는 다른 모양 & 둘의 장점만을 모은 맛이였답니다.

 

처음엔 가볍게 먹을 생각이였으나 어쩌다보니 눈과 입 그리고, 배(-_ㅠ)까지 모두 만족한 '미즈테이블'이였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중구 명동 | 미즈테이블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