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애플이 WWDC 2015와 올 가을 출시될 차세대 아이폰에 탑재할 iOS9는 그동안 수많은 사용자들이 이용해왔던 탈옥(Jailbreak)가 불가능 해질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를 위해 애플은 커널 레벨 수준의 보안 시스템인 루트리스(Rootless)라는 새로운 시스템을 개발중이며, Rootless는 관리자 권한을 가지고 있다고 하더라도 애플 기기 내부의 특정 파일들에 대한 접근 및 수정이 불가능 할 것으로 보입니다.




이를 통해 그동안 보안 취약점을 통해 관리자 권한을 획득해 탈옥했던 여러 툴들의 사용이 불가능 해질 것이며, 이러한 기능은 iOS뿐만이 아니라 OSX에도 적용되어 멀웨어 차단에도 유용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 단, OSX에서는 Rootless를 On/Off할 수 있으며, 파인더에 기반을 둔 파일 시스템은 여전히 유요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참고로, iOS9는 아이폰 4s부터 업데이트 가능하며, 기존의 iOS 업데이트시 구 기종에서 실사용이 어려울정도로 무거웠던 점들을 개선하기 위해 불필요한 기능을 뺀 코어버전의 iOS9을 개발해 아이폰4s등 구형 기종에서도 쾌적하게 사용할 수 있다고 알려졌습니다.


또한, 아이클라우드 드라이브, 신뢰할 수 있는 와이파이등 신기능과 사물인터넷(IoT)를 통합 관리할 수 있는 홈(Home)과 더욱 새로워진 음성인식 기능인 시리(Siri), 블루/그린 색상의 월페이퍼, 향상된 보안기능 및 시스템 안정화와 버그 수정이 될 예정이며, 애플워치에 채용된 글꼴 '샌프란시스코'를 적용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늘(?) 그랬듯이 iOS9도 시간이 오래걸릴뿐이지 결국 탈옥후 시디아를 설치해 이것저것 꾸민다고 만지작 거릴듯 합니다. ^^;;



출처 : 9to5mac, PhoneArena外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