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아.. 심야버스를 타고 해운대에 도착했는데, 생각보다 일찍 도착해서 간 곳을 소개합니다.
(원래 5:30분 예정이였는데, 길이 안막혀서인지 5시도 안되서 도착했는데 출출하기도 해서 24시간 하는 곳을 폰으로 검색하니 나오더군요)

이곳이 영화도 촬영한 장소이고, 국밥골목내에서도 꽤 유명하다고 하더군요. (손님도 새벽 5시인데 은근 있더라구요)


간단하게 선지국밥을 주문..
정말 간단하게 주문해서인지.. 간단하게 쟁반에 국밥,반찬이 한번에 나오네요.


미리 푹 끓여져나와 콩나물의 아삭함이 없어서 조금 아쉽..
다른 테이블의 사람들 모두 맛있게 먹던데..
제가 먹기엔 뒷맛에서 느끼함이 느껴졌습니다. 3천원이라는 저렴한 가격이 장점..?
다만 24시간 영업을 해서 저처럼 새벽에 춥고 배고플때 갈 곳을 찾는 사람에겐 좋을듯해요.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