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항상 지나다니면서 본.. 회사 근처의 '청해진' 시푸드 레스토랑이라는 간판 문구에 일식전문점으로만 알고 있었던 곳인데.. 오늘 점심 궁금하던차에 이곳을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소 : 경기도 용인시 죽전동 589-24번지 (온세통신 바로 뒤)
전화번호 : 031-896-8825

같이 간 사람이 와인, 낙지불고기, 볶음밥, 오코노미야키, 누룽지탕, 복분자 쥬스가 나오는 런치메뉴가 괜찮다는 말에 주문을 하고 주변을 두리번 거렸습니다. ㅋ
* 런치메뉴는 2인 이상만 주문 가능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청해진이라는 고풍적인 이름과는 다르게 깔끔하고 현대적이며, 자연스레 태양광이 들어오는 실내는 호감이 가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본적으로 내주는 정갈한(?) 반찬들.. 고기라고는 멸치 몇마리만 보이는 새링게티 초원같은 구성이지만, 무난하게 먹을만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런치메뉴중 가장 먼저 나오는 와인.. 음.. 해산물(?)이라 레드와인보다는 화이트 와인이 어울릴듯한데.. 그냥 하나씩 주문했습니다. 와인맛은 그냥. 저가형 마트표 수준.. (우웨 -_ -; 역시 초저가는 마트표 콩코드가 최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두번째는 오코노미야키!! 그냥.. 전문점 수준은 아니지만, 배고픈 배를 채우기엔 딱 좋았고 바로 뒤 낙지가 나오기때문에 그전에 속을 보호(?)하는 차원에서 먹기에는 훌륭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세번째는 낙지불고기. 가스버너가 아닌 바닥이 전기렌지라 신기했습니다.. 이것 때문에 실내가 더 깔끔해 보이더라구요. 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낙지불고기는 낙지와 새우, 미나리등등.. 기본등이 들어간 무난한 구성, 맛 또한 무난함의 극치. 개인적으로 소주가 어울리는 무교동 '우정낙지' 스타일을 선호하지만.. 점심시간대 밥과 함께 먹기엔 이게 더 좋을듯싶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낙지를 다 먹으면, 밥을 볶아드시면 됩니다. 낙지나 볶음밥 모두 자리에서 직접하는게 아니고, 빈 테이블에서 점원이 만들어서 바로 먹을 수 있는 상태로 만들어주는게 맘에 들더군요. ^^; 약간 바닥에 눌어붙은 상태의 볶음밥이 역시 제맛.. 하지만, 볶음밥의 기본요소인 김이 안들어가서.. 뭔가 허전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느정도 배가 부르고, 입안에 매운맛이 감돌때쯤 나오는 누룽지탕은 구수한 맛은 덜하지만, 이집 분위기에 어울리게 깔끔한 맛을 줍니다. (배불러서 다 못먹겠더라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지막은 복분자 쥬스와 커피중 택일.
과감하게 복분자 쥬스에 한표!!


전체적으로 가족끼리 외식을 하거나 근처 직장인들의 점심메뉴로 탁월한 선택인듯한 '청해진'이였습니다만, 맛은.. 그냥 무난한 수준입니다. 하지만, 이 가격에 이런 구성(?)을 접해보기는 쉽지 않을듯하니 한번쯤 드시는 것도 좋은 선택이라 생각되네요..

근처의 분들이라면, 깔끔한 청해진의 런치메뉴.. 추천!



[ 민주리™ 맛집 위치 로그 : http://say2you.tistory.com/location ]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