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금요일 저녁.. 퇴근후 부지런히 건대 자린고비를 다녀왔습니다.
이 곳은 우마이도, 콩불이 있는 골목에 있어 가기전까지 콩불, 우마이도에 눈길이;;;
막상 들어간 실내는 생선구이집의 이미지와는 달리 밝고 아기자기한 인테리어 + 친절한 사장님(?)이 손님을 반기시더군요.


주문하기도전에 셋팅이 된 계란찜과 반찬들..
무엇을 먹을까 생각하다 갈치조림(7,000원)과 고등어구이(6,000원)을 주문


고등어 구이입니다. 정말 가격대비 살이 꽉 차있는게 양이 꽤 많아요.
적당히 간이 잘 배여있는 고등어가 잘 구어져 먹기 딱 좋은 맛.


갈치조림은 무난한 맛입니다.
개인적으로 매콤하고 칼칼한 맛을 좋아해서인지, 무의 단맛이 배여있는 갈치조림은 정말정말 무난한 느낌..
* 전 밥 반찬보다는 술안주 스타일의 조림을 좋아하는 것 같아요. -_-;
역시나 고등어와 마찬가지로 두덩이 있는 갈치는 살이 꽉 차있습니다.

조가 들어간 공기밥도 일반 식당 공기밥보다 많이 꽉꽉 눌러담아 생선과 함께 배부르게 먹고, 친절한 사장님때문에 기분까지 좋았던 자린고비였습니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광진구 화양동 | 자린고비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