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구글 첨단기술프로젝트팀(ATAP)이 LG와 함께 프로젝트 솔리(Project Soli)가 적용된 스마트워치를 개발중인 것이 확인되었습니다.


프로젝트 솔리는 화면 터치 없이 손가락 움직임만으로 디지털 기기를 조작할 수 있는 기술로 스마트워치등 웨어러블 디바이스에 초소형 레이더칩을 내장해 사용자의 손동작을 밀리미터 단위까지 측정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솔리를 활용할 경우 직접 버튼을 누르지 않아도 공중에서 손가락을 튕기거나 위아래로 올리는 제스쳐만으로도 볼륨을 올리거나 내리는등의 작업을 수행할 수 있으며, 레이더 방식이므로 불빛이 없는 어두운 곳에서도 움직임을 인식할 수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구글을 프로젝트 솔리를 스마트워치 조작에 활용하기 위해 LG와 함께 스마트워치를 개발하고 있는 상태로 솔리칩은 Infineon 사의 것을 사용하며, 안드로이드웨어 기반으로 개발중인 것으로 보입니다.


이를 통해 손동작만으로 스마트워치의 UI를 조작할 수 있어 버튼이나 용두 조작없이도 스마트워치의 컨트롤을 더욱 향상시킬 것으로 예상되고 있으며, 이 제품에 사용된 향상된 버전의 솔리칩을 내장한 키트(Developer Kit)가 개발자들에게 제공될 예정입다.




출처 : The Verge外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