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밍치궈는 고객들에게 보낸 투자 보고서를 통해 미국이 미중 무역전쟁으로 인해 중국내 생산 제품에 대한 추가 관세를 부가하더라도 올해 출시될 애플 제품들의 가격은 인상되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미국은 9월 1일부터 중국으로 부터 수입되는 3천억 달러 규모의 상품의 10%의 추가 관세를 부가할 예정이지만, 애플은 이러한 인상폭에 대해 적절한 준비를 한 상태이므로 비용을 감수하고 가격을 인상하지 않을 것으로 추정되고 있으며, 향후 무역 전쟁이 길어질 것을 대비해 중국이 아닌 곳에ㅔ서 생산되는 애플 제품의 물량을 점차 늘려갈 예정이라고 분석했습니다.




이를 위해 아이폰은 자동화 생산정도가 낮고 미국내 수요가 높기 때문에 비 중국 생산지의 비율을 높여 2020년까지 미국내 수요를 충족 시킬 것을 보이며, 아이패드는 자동화 생산 정도가 높아 비 중국내 상산지의 비율을 쉽게 올릴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또한, 맥은 자동화 생산정도가 아이폰에 높지만, 미국 시장의 점유율이 높아 2021년까지 미국내 수요를 감당하기 힘들며, 애플워치는 2020년부터 비중국내 생산지에서 생산하고, 에어팟은 내부 설계가 SMT에서 SiP로 변경되는 자동화 생산도가 높아져 미국내 수요를 충당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애플은 비 중국내 생산지로 인도와 베트남에 공장을 보유하고 있는 혼하이 및 인도내 공장을 보유하고 있는 위스트론에 생산량을 높여 이번 사태에 충분히 대응할 예정이며, 앞으로도 글로벌 공급망을 늘려나갈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출처 : 9to5mac


Comment +0

씨티 리서치 (Citi Research)의 애널리스트들은 애플이 올해 가을 출시할 아이폰 11 시리즈(아이폰 XI / 아이폰 XI 맥스)가 애플 펜슬을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그동안 애플 펜슬은 아이패드 일부 기종에서만 사용이 가능했으며, 이번 루머를 통해 애플이 아이폰을 통해 애플 펜슬을 지원할 경우 하반기 경쟁 모델이 될 갤럭시노트10과 기능적인 차이를 줄여나가게 될 것으로 보입니다.


다만, 애플 펜슬이 전체 모델을 다 지원하지 않고 AMOLED 디스플레이를 사용한 고급형 모델인 아이폰 XI / 아이폰 XI 맥스만 지원할 것으로 추정되고 있으며, 이번 시리즈는 더욱 빨라진 프로세서와 함께 전면 1000만 화소 / 후면 1400만 화소를 포함한 트리플(XI / XI맥스) 및 듀얼(XR 2019) 카메라를 탑재한 채 아이폰 XI는 999달러, 아이폰 XI 맥스는 1099달러, 아이폰 XR 2019의 경우 749달러부터 가격이 책정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출처 : GSMArena

Comment +0

애플이 올해 가을 출시할 아이폰 11(XI / XI 맥스 / XR 2019)는 코드네임 세부(Cebu)로 알려진 A13 프로세서를 탑재하고 USB-C 포트를 사용한 아이패드 프로와 달리 기존의 라이트닝 포트를 유지할 것이 확인되었습니다.




올해 발표될 아이폰11은 D42 (iPhone12,3)로 알려진 아이폰 XS 후속 모델과 D43 (iPhone12,5)로 알려진 아이폰 XS 후속 모델, D104 (iPhone12,1)로 알려진 아이폰 XR 후속이 있으며, D42 / D43은 OLED, D104는 IPS 디스플레이를 탑재할 예정입니다.


또한, 세 모델은 모두 코드네임 leap haptics로 알려진 새로운 햅틱 엔진을 사용하고 있으며, 이전과 같이 화면을 9개 영역으로 나눠 오래 누를 때 진동과 같은 촉감 피드백을 만들고, 나눠진 터치시 특정 기능이 수행될 것으로 보입니다.


이외에도 아이폰 11 시리즈는 트리플(XI / XI 맥스) 및 듀얼(XR 2019) 카메라를 탑재하고 있으며, 전면 카메라도 업그레이드되어 120fps 슬로모션 녹화를 지원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출처 : 9to5Mac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