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윈도우10

(26)
NetMarketShare - 2017년 1월 PC 운영체제 점유율 공개 시장조사기관 NetMarketShare가 최근 공개한 2017년 1월 운영체제 점유율을 통해 윈도우 10의 점유율이 지난달의 24.36%보다 높아진 25.3%를 기록한 것이 확인되었습니다. 점유율 순위로는 1위가 윈도우7로 지난달의 48.34보다 내려간 47.2%를 차지했으며, 2위는 윈도우 10 25.3%, 3위는 특이하게 지난달보다 0.1% 늘어난 9.17%로 윈도우 XP가 차지하였습니다. 또한, 윈도우 제품군을 제외하고는 맥 OSX 10 10.12 시에라, 리눅스 2.27% 순으로 집계된 것이 특징입니다. * 올해 상반기에 출시될 윈도우10 크리에이터스가 공개되면, 윈도우10의 점유율은 이전보다 대폭 늘어날 것으로 예상됩니다. 출처 : NetMarketShare
마이크로소프트 - 윈도우10 에뮬레이션은 스냅드래곤 835이후 프로세서만 지원? MyDrivers는 마이크로소프트가 최근 열린 WinHEC (Windows Hardware Engineering Conference: 윈도우 하드웨어 기술 콘퍼런스)를 통해 스냅드래곤 820에서 윈도우 10(x86)을 에뮬레이션한 것을 시연하였지만, 실제 이 기능은 스냅드래곤 835 및 이후에 출시될 프로세서에만 적용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시연에서는 스냅드래곤 820 쿼드코어 프로세서, 4GB RAM을 탑재한 기기에서 윈도우10 및 MS오피스, 어도비 포토샵, 윈도우 게임등 다양한 x86 프로그램을 구동해 x86 프로세서가 아님에도 불구하고 충분히 구동 가능한 것을 보여줬습니다. 하지만, 시연이 아닌 실제 x86 에뮬레이션 기능은 충분한 성능을 위해 내년중 스냅드래곤 835를 탑재한채 출시될 '서피스폰..
퀄컴 - 스냅드래곤 프로세서, 윈도우10(x86) 완벽 지원 예정 마이크로소프트는 오늘 열린 WinHEC (Windows Hardware Engineering Conference: 윈우도 하드웨어 기술 콘퍼런스)를 통해 퀄컴과 협력하에 ARM 프로세서에서 x86 기반의 윈도우10이 완벽하게 지원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ARM 기반의 윈도우10 RT로 인해 시장에서 쓴 맛을 본 마이크로소프트는 퀄컴의 차기 프로세서인 스냅드래곤 835 옥타코어 프로세서를 통해 ARM 으로도 윈도우를 충분히 운용할 수 있도록 하였으며, 이를 채용한 서피스폰은 x86 에뮬레이션 기능으로 윈도우10 모바일이 아닌 데스크탑용 윈도우10과 Win32 응용 프로그램을 구동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를 통해 내년초 스냅드래곤 기반의 윈도우10 디바이스가 출시되며, 내년 상반기 출시될 서피스폰에서도 ..
마이크로소프트 - UWP로 개발된 새로운 '그림판(Paint)' 데모 공개 마이크로소프트 윈도우10에 기본으로 내장된 그림판(Paint)의 업그레이드 앱의 데모 영상이 유출되었습니다. 새로운 그림판은 유니버설 윈도우 플랫폼(UWP : Universal Windows Platform)으로 제작되어 데스크탑뿐만이 아닌 모바일 환경에서도 사용 가능할 것으로 예상되며, 3D 그래픽을 쉽게 그릴 수 있는등 대폭적인 업그레이드가 되었습니다. 아직, 공식 배포일정이 공개되지 않았지만 새로운 그림판은 윈도우10에 기본으로 제공될것으로 예상되며, 자세한 내용은 유출된 프로모션 영상을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출처 : MSPowerUser
인텔 카비레이크 및 AMD Zen 프로세서는 윈도우10 이후 OS만 지원 마이크로소프트는 인텔이 최근 공개한 인텔의 7세대 코어 프로세서인 '카비레이크(Kabylake)'와 AMD의 차세대 프로세서 '젠(Zen)'이 윈도우7 및 윈도우8 / 8.1은 지원하지 않으며, 윈도우10에서만 사용 가능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올해 1월에도 윈도우7 및 윈도우8을 구동하는 인텔 6세대 코어 프로세서인 스카이레이크(Skylake)의 지원 기간을 단축하려고 했으나 사용자와 협력업체의 반대로 무산된 바 있으며, 이번 발표는 이를 반영해 사용 요건을 완화해 카비레이크, 젠, 퀄컴 8996 프로세서와 같은 최신 프로세서만 윈도우10을 최소 조건으로 결정한 것입니다. * 스카이레이크와 마찬가지로 카비레이크도 윈도우7이나 윈도우8 설치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되나 마이크로소프트의 공식 ..
마이크로소프트 - 윈도우10을 통해 Bash Shell 지원!! 마이크로소프트는 Build 2016 컨퍼런스를 통해 윈도우10 1607업데이트로 Bash Shell을 지원할 예정임을 밝혔습니다. 이를 위해 마이크로소프트는 우분투(Ubuntu)를 개발중인 캐노니컬(Canonical)과 협력하여 우분투 바이너리(elf)를 윈도우 10에 가상화가 아닌 네이티브로 지원해 사용할 수 있도록 하였으며, 커맨드라인을 통해 이를 활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윈도우용 Bash Shell은 기본 소프트웨어로 구현되며, 윈도우 파일 시스템 및 API 제어도 가능한 것으로 확인되었고, 향후 리눅스 명령어 및 쉘 스크립트인 .sh를 윈도우에서 직접 사용할 수 있게 되어 윈도우상에서 리눅스 관련 개발 및 서버 운영이 더욱 편리해질 것으로 옛아됩니다. * 윈도우 10 1607 업데이틀 통..
바이오 - 윈도우10 기반의 스마트폰, 블루투스 인증 바이오(Vaio)가 개발중인 윈도우10 기반의 스마트폰이 Bluetooth Special Interest Group (SIG)의 인증을 통과하였습니다. 최근 발표한 VAIO Phone Biz (VPB0511S)에 이은 제품으로 추정되는 CPU051C11N은 전작과 마찬가지로 대만 콴타 컴퓨터를 통해 제조되는 ODM 제품이며, 5.5인치 FullHD 및 스냅드래곤 617, 3GB RAM, 16GB ROM, 2800mAh 배터리를 탑재한 VPB0511S보다 하위 모델로 추정됩니다. * 4.7인치 FullHD(1920 * 1080) 디스플레이와 스냅드래곤 615, 1GB RAM, 16GB ROM를 사용한 MTP8952와 같은 기기로 예상됩니다. 출처 : GSMArena
샤오미 - 미5, 윈도우10 모바일 버전도 출시될 예정 중국의 스마트폰 제조업체 샤오미가 '샤오미 2016년 춘계 제품 발표회'를 통해 발표할 차세대 플래그쉽 미5(Mi5)에는 안드로이드 6.0을 기반으로 한 MIUI 7외에도 윈도우 10 모바일을 탑재한 버전도 출시될 것으로 보입니다. 참고로, 샤오미는 이미 마이크로소프트와의 협력을 통해 미4에는 윈도우 10 모바일 테크니컬 프리뷰 롬을 제공하였으며, 미패드2에도 안드로이브 버전외에 윈도우 10을 탑재한 버전을 제공하기도 하였습니다. 이를 통해 미5도 미4와 유사하게 윈도우10 모바일 롬을 제공할 것으로 보이며, 이를 통해 MIUI 롬을 사용하는 유저도 별도의 설치 방법을 통해 윈도우 10 모바일을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출처 : Juggly.c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