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이슬나무™

Converse/Essay2006. 10. 11. 08:20

나무는 사시사철 변합니다. 철따라 옷을 갈아입습니다.

힘없이 바람에 흔들리고 눈비에도 흠뻑 젖습니다.

그러나 나무는 결코 자기 자리를 떠나지 않습니다.

처음 자리를 반드시 지킵니다.

끊임없이 변화와 성장을 추구하면서도 언제나 변함없이 그 ...


사진 : 기억안날만큼 예전의 나

'Converse > Essay'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디론가.. 떠나고 싶다...  (4) 2006.11.22
보케.. Bokeh  (0) 2006.10.16
Medicine  (0) 2006.10.11
실타래..  (0) 2006.10.11
Back Stage, MTV  (0) 2006.10.11
불편함들이 주는 만족감  (0) 2006.10.11
가을(秋)  (0) 2006.10.11
지난 여름의 추억..  (0) 2006.10.11
이슬나무™  (0) 2006.10.11
쌓여만 가는 것들..  (0) 2006.10.11
5'Sec  (0) 2006.10.11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