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언제 어디서나 스마트하게 사용할 수 있는 LG CNS의 클라우드 PC의 첫 접속 소감이자 체험단 발대식에 이은 두번째 포스팅입니다.

 

 

 

 

클라우드 PC의 접속 계정을 받고, PC와 아이폰, 아이패드에서 접속 테스트를 해 봤습니다.

* 현재 ID 1개당 세션 1개만을 허용하므로 동시 접속은 안되며, 접속 방법은 서비스 이용 가이드 참조하세요.

 

 

 

 

짧은 로딩 시간이 흐른후 클라우드 PC의 접속하였습니다.

VMWare를 사용하신 분들이라면, 대략 감이 오실만한 스크린 샷일듯 합니다. 차이점이라면, 내 PC의 자원을 이용하여 가상 PC를 운영하는 것이 아닌 서버의 자원을 사용하여 가상 PC를 사용한다는 것이죠.

 

 

아이폰에서 접속한 화면을 보면 알겠지만 클라우드 PC의 최대 장점은 특정 플랫폼에 구애받지 않고, 어떠한 기기에서도 동일한 컴퓨팅 환경을 제공합니다.

 

 

 

현재는 Windows 2008 R2 (64비트)와 듀얼코어 CPU / 2G RAM, 50G HDD와 MS Office 2010 이 기본 세팅되어 있으며, 이 외에도 'N드라이브, Dropbox, U+Box, SkyDrive'를 통해 클라우딩 환경임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네트웍 접속만 된다면 접속기기의 성능에 크게 구애받지 않고 언제나 클라우드 PC의 리소스 및 설치된 소프트웨어를 사용하여 스마트하게 작업을 할 수 있습니다.

 

* 테스트를 해보니 아이폰의 3G 환경에서도 답답하지 않게 작업을 할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클라우드 PC를 사용하면서도 원격 접속 플랫폼의 시스템의 하드디스크나 프린터와 같은 시스템 리소스를 활용할 수 있기 때문에 언제 어느 곳에서도 동일한 작업환경과 업무를 수행할 수 있을 듯 합니다.

 

이렇게 간단하게나마 클라우드 PC에 접속한 소감을 마무리하며, 다음에는 며칠동안 사용하면서 발생했던 문제점과 활용방안에 대해 포스팅하겠습니다.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