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ay to U :+:



감기에 걸려 골골대고 있는 토요일...

뭔가 맛있는게 먹고 싶어 예전에 구입해뒀던 티지아이 위메프 쿠폰을 사용하고 왔습니다.


19,900원에 '잭다니엘 찹스테이크+머쉬룸 칠리크림 파스타 + 가든 샐러드 + 탄산음료 2잔'인데, 6,000원을 추가하여 샐러드를 케이준으로 변경후 음료는 사이다와 마운틴듀로 선택!





치킨이 먹고 싶어 추가금으로 교환한 케이준 치킨 샐러드인데, 생각보다 염도가 강해 짠맛이 있었지만, 소스를 뿌려 먹으니 식욕이 확 떨어진 지친 주말에 괜찮은 선택이라 생각되었어요.





샐러드에 이은 두번째 메뉴는 '머쉬룸 칠리크림 파스타'인데

설명상에는 칠리오일과 고추의 매콤함과 진한 크림소스의 부드럽고 고소한 맛이 어울어진 파스타라고 되어있었으나 몸살중이라 입맛을 잃지 않은 정상 컨디션이였더라도 이건 확실히 설명에 비해 평범한 맛있듯 합니다.

* 소스와 면이 따로 노는 느낌이 강해서 아쉬웠어요. 진한 파스타를 먹고 싶었는데.. ㅠ.ㅠ





마지막으로 '잭다니엘 찹스테이크' 

직화에 구운 부드러운 식감의 쇠고기 패티에 달콤한 맛의 잭다일소스가 볶은 야채와 양송이 밥이 괜찮았던.. (오늘 TGIF에서 먹은 것 중 가장 괜찮았던) 음식이였습니다.


직화라 불맛이 살아있어(음.. 솔직히 약간 살아있었;;;) 입으로 가기전 향을 맡기 힘들었던 제 코에서부터 식감을 자극했고, 잘 다진 패티라 씹는 맛이 좋았던 음식이였어요. 물론 정상가격에는 고민을 할 메뉴였지만 ㅎㅎㅎ


정상 가격보다 저렴하게 괜찮은 음식들을 꼭꼭 씹어 먹은 탓에 체력이 회복되어 감기와의 싸움에서 유리한 고지를 차지했다는 느낌으로 집에 무사히 돌아왔답니다. ^^


* 집으로 돌아오면서 콩나물을 겟!! 내일은 콩나물국으로 완벽하게 정상 컨디션을 찾아야겠어요.




Comment +0